헬조선


육헬윤회
15.10.21
조회 수 534
추천 수 5
댓글 6








예전부터 궁금했다. 조선은 쪽박찼는데, 일본은 대박친 이유가 무엇일까?

?

막말-유신기를 보면, 막부와 도막파가 치열한 내전을 벌인다. 조선에서도 외세의 도전에 거세어지자 척화파와 개혁파가 대두한다. 그런데 다른 점을 볼 수 있다. 조선의 개화파는 얼마 안 가 일본의 힘을 빌어 조선의 개혁을 실행하고자 한다. (1884 갑신정변) 그 전에 이미 척사파는 청나라의 힘을 빌어 왕실에 대한 위협을 제거한다. (1882 임오군란) 일본은 미국 때문에 개항을 했고, 도막파는 영·프의 도움을 얻기는 했으나, 조선에서와 같은 외국군의 개입은 발생하지 않았다. 막부는 망했으면 망했지 외국군의 힘을 빌리지는 않았다. 뭐, 군사정권이라 그런 건지도 모르겠다. 이것이 내가 발견한 첫 번째 차이점이다.

?

조선에서 주전론은 병자호란 때부터 기만적으로 이용되었다.? 주전론자들은 실재 전쟁을 해서 이길 자신도 능력도 없지만, 국내의 반대파를 압살하는 데에는 딱 좋게 써먹을 수 있다. 그리고 지금도 그 전통이 유구하다. 남북에서 모두. 당연하지만 조선은 제대로 반청을 하지도 못했고, 사실대로 말하자면, 반청할 의지도 없었다. 반청이란, 왜란과 호란을 수습하지 못한 조정에 대한 불만을 찍어 누르기 위한 정치적인 수사였을 뿐이었기 때문이다. 소기의 목적이 달성된 1700년 경부터, 조선은 동아시아 평화구조 안에서 국방에도 정줄을 놓았고, 경제적으로는 성리학 탈레반에 의한 파탄상태를 정상으로 인지하게끔 되었다. 그 모습은 선군의 불조선이 그대로 이어가고 있다. 조선은 반청을 모토로 한 성리학 탈레반들이 정권을 잡고 250년을 썩어갔다. 반면 막부는 과장된 위기감을 가지고 있었다. 군사적 위협에 민감하고도 착실히 대응했다. 서양세력과 맞붙으면 이길 수 없다는 것을 알고 있었고, 그 조건 하에서 정치적 판단을 했다. 자기기만과 과민반응 중 더 나은 생존률를 보이는 반응은 과민반응이다. 이것이 두 번째 차이점이다.

?

이 두 가지 관찰은, 조선의 지배층의 질을 평가해준다. 어떠한 국제적 안목과 경쟁력도 갖추지 못했으면서, 내부의 피지배층을 후드려 털어 먹는 데만 정신이 팔려 있던 비열한 지배蟲. 지난 글(http://hellkorea.com/xe/board_GDUi27/258654)에서도 풀었던 썰인데, 결국 사회를 움직이는 건 지배층이다. 그들은 충분한 자산(경제·정치·문화)을 가지고 있어서 타인의 행동을 조종할 수 있고, 대체로 이해관계를 함께하는 소수이기 때문에 잘 분열되지 않기 때문이다. 따라서 어떤 나라를 대표하는 것은, 유감스럽지만, 지배층이다. 조선이 망했던 것은 지배층이 썩었기(무능한데다 탐욕에 눈이 멀어 사회의 장기적 번영에 대하여 고민하지 않기)때문이었고, 역으로 지배층이 썩었다면, 그 나라는 망할 것이라는 예측도 가능하다. 21세기의 국가간의 충돌은 좀 더 온건하고, 좀 더 잔인하게 진행될 것이다. 20세기는 좀 야만스러워서 나라 자체를 없앴다면, 21세기에는 나라는 존속하지만, 실상은 종속될 것이다. 마치 연옥에 갇힌 것처럼. 그래도 그 종속국의 지배층은 계속해서 그 나라의 피지배민을 지배할 것이다. (또한 그런 구조 속에서 피지배민 개개인이 정신적 탈조선을 한다는 것은, 예수의 길을 가겠다는 것이다. 예수는 반체제 사범으로 사형을 당했고, 당연히 부활하지 못했다. 정신적 탈조선은, 실천한다면, 길고 고통스러운 자살을 택하겠다는 뜻이다.)

?

지금 헬조선과 불반도의 지배충은, 조선의 지배충이 했던 짓을 그대로 반복하고 있다. 외세에 정당성을 의존하고 있으면서, 또 다른 외세를 구실 삼아 정치적 반대의견을 압살하고 있다. 그런데도 조선은 250년을 더 존속했고, 나라가 망해도 지배충은 계속 지배충이었으니, 했던 대로 계속 해 가는 게 왜 그들에게 나쁜 선택이겠는가?

?

잡설: 재미있는 글을 읽었다. 한국의 100대 재벌은 거의 다가 세습재벌이지만, 소수 예외가 있는데, 게임과 IT로 성공한 자들이다. 그것이 왜 한국 사회가 게임을 그렇게 적대하는지 설명한다고.






  • 헬조선 노예
    15.10.21
    육헬윤회님 헬포인트 20 획득하셨습니다. 헬조선에서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
  • 조선사를 보면 볼수록 조선은 국가라고 하기엔 미심쩍은 부분이 많아요. 국가라면 기본적으로 가진 퍼블릭이 적고 수탈주체와 노예로가 대부분으로 구성되어, 세금이나 병역을 하는 퍼블릭을 기반으로 정부시스템이 유지되지 않았던 점. 따라서 퍼블릭 서비스도 거의 존재하지 않았던 점.

    단적으로 최근의 예를 들자면, 세월호 사태를 보면서 국민과 대국민 서비스와, 서비스주체인 국가란게 존재하고 있는지 의심 되듯 말이죠.

    조선, 헬조선 현재의 기득권과 가장 유사한 조직은 국가는 아니고 아무리 봐도 마피아 조직들의 연합체인데, 마피아 보다 더 안 좋다능.

  • 조선과 그 뒤를 이은 헬조선은 국가라기보다는 노예사육장에 더 가까운... 오로지 뜯어먹는데만 혈안이 되어 있다.

    조선시대에는 자국보다 명나라의 안위를 더 걱정했던 유교탈레반 중국놈들의 국가였고, 헬조선은 2선급 일본인들과, 일본인을 추종하는 친일세력이 주인이니 이 나라 원주민은 그냥 노예취급이지.. 이 2개 국가는 민족국가라기보다는 외세의 정복국가에 더 가깝다.
  • 육헬윤회
    15.10.22
    그래서 저는 현 정부·새누리당을 정부형 조폭 박가파(朴家派)라고 부릅니다. 기업형 조폭의 진화형이라는 관점이지요.

    맨 처음 말씀하신 퍼블릭은 시민·공동체라고 이해해도 되겠습니까? 조선 후기에 대하여 배울 때, 농업 기술의 발달로 부농 계층이 형성된다고 배웁니다. 그런데 그 부농 계층은 어떤 정치적인 활동을 보이지는 않지요. 양반 족보를 사 들이고, 병역 면책 특권을 구입하고는 더 이상의 활동을 보이지 않아요. 부농들 간의 정보 교환이 있었는지에 대한 것도 들어 본 적이 없습니다. 나라가 망할 때까지.
  • 예수의 길은 혁명의 길입니다. 따라서 여기 정신탈조선의 주류는 예수의 길이 아니라, 노자의 길입니다. 조용히 탈속해 살다가 만년에 책한권 달랑 쓰고 우화등선.
  • 육헬윤회
    15.10.22
    좀 더 비관적이군요. 저는 이 게시판에서 말하는 정신 탈조선이 사회적 저항의 측면도 조금은 있다고 생각해요.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관련 게시글을 올려주세요 24 new 헬조선 6042 0 2015.09.21
2556 바끄네와 관련한 소소한 집 일상.. 6 new 도시락 257 2 2015.10.28
2555 당직수당은 1.5배라고? 그럼 기본급을 낮추면 되지 ㅋㅋㅋ 4 new 헬조선탈조선 246 4 2015.10.28
2554 캬~ 이맛에 흉기차, 꼰대차 하는 모양입니다. 8 new 맬더스인구절벽론 412 8 2015.10.28
2553 질문: 명예훼손과 표현의 자유 11 new 미쿡형 202 4 2015.10.28
2552 헬조선에 관한 기사. 4 newfile rob 231 6 2015.10.28
2551 헬조선의 흔한 유머... newfile rob 277 3 2015.10.28
2550 국민연금 = 호구연금 3 newfile rob 278 6 2015.10.28
2549 멕시코의 노동역사를 보면, 헬조선의 미래가 보인다 6 newfile 갈로우 459 6 2015.10.28
2548 모르는척한다고 정말 애쓰는 정부... 3 newfile 양송이스프 309 6 2015.10.28
2547 韓 주가 하락시 경제타격 크다..세계 최고 수준 7 new 민족주의진짜싫다 278 4 2015.10.27
2546 내가 느낀 게 하나 있다면 8 new 민족주의진짜싫다 238 3 2015.10.27
2545 정부가 내수의 불꽃을 살린다는데..... 7 newfile 양송이스프 232 6 2015.10.27
2544 질문이요 2 new 주입식교육시발 121 0 2015.10.27
2543 인도하고 헬조선하고 다른게 뭔가요 (정도의 차이일 뿐) 3 new ghjjbv 225 4 2015.10.27
2542 조만간 일본에 대한 굴욕외교의 끝을 보게 될그야... 8 new 도시락 325 5 2015.10.27
2541 [일기] 좆소 그만두고 5일차 1 new 무간도 377 6 2015.10.27
2540 씹짱깨를 빨았더니 돌아오는 것 4 new Delingsvald 316 7 2015.10.27
2539 호주 캐나다 요리사 질문이요 1 new 주입식교육시발 100 0 2015.10.27
2538 헬조선 사이트의 의미? 2 new 도시락 149 3 2015.10.27
2537 이 사이트가 똥통이 되어가는 이유의 반응을 보고... 6 new TT 251 6 2015.10.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