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탈좃센
15.11.19
조회 수 519
추천 수 8
댓글 2








호머 헐버트

『조선의 역사와 대한제국의 멸망사?』(1906년)

 H?B?헐버트 (Homer B. Hulbert, 1863~1949) -?미국의 신학자?져널리스트로, 다트마스 대학을 졸업,?뉴욕의 유니온 신학교에서 신학을 배웠다.1886년 7월, 길모어 (George W. Gilmore)나 뱅커 (Dalzell A. Bunker) (와)과 함께 서울의 육영공원의 교사로?부임한다.
 1893년 9월에 재차 와 한국 해『코리아?리뷰』의 편집을 주관했다. 러일 전쟁 직후의 1905년 10~11월, 고종의 밀서를 가져 미국의 정부 요인과 접촉해 제2차 일한 협약을 저지하려 한다. 1907년 7월, 헤이그 만국 평화 회의에서 이준 등 고종의 밀사를 열강 제국의 대표와 대면시키려고 했지만 실패, 조선으로 돌아올 수 없게 되어 사후까지 미국에 머무르게 된다.
 

?

?

2014-10-13_15%3B30%3B50.jpg

?

?

?

?


(책 본문 中)
 "조선은 중국 사상의 노예가 되어 왔다. 모방이 조선의 최고의 야심이 되어, 이 좁은 지평을 넘는 모든 전망을 잃어 버렸다. 조용한 아침의 이선한 민족은 고도의 지적 가능성의 주인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하지만, 억압과 무교육 때문에, 현재와 같이 한심한 상태가 되어 버렸다."

조선인과 외모 주의
 "조선인은 자신이 구두쇠라고 말해 지는?것을 죽을 만큼 무서워한다. 그들은?허풍쟁이라든지 난봉꾼이라든지 말해져도, 전혀 신경쓰지 않는다.
 한층 더 한 것은,조선인들만큼, 외관을 마련하는데(신경쓰는데) 열중하는 민족은 없다는 것이다."

조선인의 도덕성
 "조선인 피부등은 보잘것없다.조선어에는「가정[home]」에 상당하는 말이 없고, 이 말에 포함되는 의미는, 조선인과는?상관없는 것과?다름없다."


↓ 핵심 중의 핵심
?

?

?

?

다운로드 (4).jpg

?

?

?

?



[조선인의 감성]
 "조선인은, 정말로 화내면 제정신을 잃는다고 말할 수 있을지도 모른다. 자신의 생명 등 어떻게 되어도 상관없다는 식이 되어, 송곳니를 드러낸?야수의 얼굴이?되어 버리는 경우를 많이 보았다.?입의 주위엔?거품이 끓어, 드디어 짐승인 듯한 얼굴이 된다. 나의 인상에서는, 정부가 음주 절제를 시작하면, ?싸움의 수는 상당히 줄어드는 경우를 봤다. 허나?조선인들은 술을 마시면,?유감스러운 일이지만, 싸움이 일어났을 때 분노의 충동에 넋을 잃는다고 한다는 건?남성만의 독점은 아니다. 거기에 사로잡힌 조선의 여성들은, 그리스 신화의 삼녀고우를 치던?일환으로 한 것 같은, 굉장한 흉포함을 발휘한다. 여성들은?일어서서 큰 소리로 원한에 맺힌?듯한??목소리로,?소리가 더이상 나오지 않게 될 때까지?맹렬하게 구토한다. 그 소리를 듣고 있자면 마치 기관차의 바퀴가 쇳조각의 마찰에 의해 발생하는 날카롭고 어수선한 소리와 닮아 있다. 이 신경 착란에 빠질 것 같은?이러한 여자들 곁에, ?나는, 어째서 그들이 뇌졸중으로 쓰러지지 않고 끝났는지 생각할 정도이다.?

?

한껏 분을 토하고 나면 언제 그랬냐는 듯 평온하게 잠에 취하는데, 그 장소는 안채든 대로 밖이든 다리 밑이라도 널부러져 나체와 같은 상태로 누워 모두가 잠을 청한다. 나를 놀라게 한 것은 그런 자들을 보는 것이 일상인 만큼, 주위의 사람들도 전혀 어색하게 없다는 듯 한 반응이라는 것이다.

.

.

.

(중량)

나의 생각에 조선인들은 유소년 때부터 자신의 기분을 제어하는?방법을 배울 기회가 없었던 통제 밖의 아이들 같다. 육순이 훨씬 넘은 노파들도 별반 다르지 않아, 이들이 화를 참지 못해 대로판에서 지팡이로 서로를 가격하는 모습을 본다면 실소를 금하지 못할 것이다.?아이도 부모를 봐 배우고, 부모 자신의 마음에 들지 않는 것이 있으면, 마치 미친 소처럼 격노해 날뛰며, 결국?상대에게 자기 뜻을 통하게 하는지, 그렇지 않으면 분이 풀릴 때까지 대로를 미친듯이 뛰어다니는 것 중의 하나다., 그 어느 쪽인가에 결국 안정한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관련 게시글을 올려주세요 24 new 헬조선 6037 0 2015.09.21
3319 부자에게 순종하는 한국 4 new 고구려인 260 2 2015.11.22
3318 가생이 닷컴의 한일 평균 연봉 비교 11 new aircraftcarrier 1803 0 2015.11.22
3317 명불허전 아시아 최강의 헬조선 군대(혐짤주의) 4 new 高元龍 561 3 2015.11.22
3316 댄싱킹 세종.JPG 2 newfile sddsadsa 401 8 2015.11.22
3315 저도 미국이야기나와서 말인데... 7 new 양송이스프 357 7 2015.11.22
3314 국뽕충 삼총사 출몰 주의 하세요 2 new 국뽕충박멸 297 11 2015.11.22
3313 요새 스카이 나와도 별거없다는거 97% 맞는말임 7 new wwwwww2 695 10 2015.11.22
3312 상류층들이 복지를 싫어하는이유.. 4 new 양송이스프 372 4 2015.11.21
3311 도심 ‘쥐 떼’ 출몰…길거리 쓰레기통 골칫거리... 4 new 진정한애국이란 345 4 2015.11.21
3310 다스리기 참 좋은 나라다 1 newfile 싸다코 650 9 2015.11.21
3309 헬조선에 대한 인식과 지적인 능력 11 new 후덜 353 9 2015.11.21
3308 자동차 정비사 알아보는중인데요 2 new 주입식교육시발 289 1 2015.11.21
3307 정주영 보좌역 오늘날 처한 현실에 대해 발상의 전환을 했으면 한다... 1 new 진정한애국이란 209 2 2015.11.21
3306 토요일 근무 퇴근하고 돌아오면서 가만히 생각해보니... 2 new 트윅스 269 3 2015.11.21
3305 솔까 몇년전만 해도 요즘 생활은 개씹망상3류쓰레기 소설급 생활이었지. new lemuever 298 0 2015.11.21
3304 3류씹망상소설 먼저 시작한새끼 있음 1 new lemuever 147 0 2015.11.21
3303 헬조선 애국가가 일제시대때 만들어져서 그런건가 2 new 괴괴나사 238 1 2015.11.21
3302 임진왜란 당시, 왜군에 가담한 우리네 조상들은 차라리 현명했다 4 new 오쇼젠 345 6 2015.11.21
3301 이번 야구 이기면 또 국뽕 개지랄들 하겠네 3 new alexis 179 3 2015.11.21
3300 합의는 수십억원 수준이 되면 무좈껀 받아들이는게 이득임 5 new lemuever 150 1 2015.1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