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역사에 조금이라도 흥미가 있다거나 꼭 그렇지 않더라도..

 

다들 알다시피 서구 유럽의 잘난 민족들에 비해 확실히 이 땅의 민족은 예전부터 그 수준이 낮고 단순하며 엉터리였고 지금도 그렇다.

 

물론 언제나 예외적으로 그렇지 않은 일부 부류는 있었다. 그들이야 언제나 그렇듯 그 수준이 월드와이드하게 서구의 비슷한 자들과도 크게 차이 없이 비슷하게 통한다.

 

핵심은 특정한 개인의 능력 수준 외에 사회 거시적인 심성의 부분, 바로 민족성과 국민성인데,

 

아마 구한말 때도 엉큼한고 하등한 주제에 도와주니까 배은망덕하게 수염까지 뽑으려 드는 한국 일반인들의 나쁜 성향이,

 

융통성 없고 뒤에서 야비한 시치미떼는 일본 일반인들의 나쁜 성향에 비해 정말 나은 게 없음을 양국을 드나든 업자들도 다들 알았을 것이다.

 

하지만 사람은 사회적 동물 이전에 원초적으로 무리동물이 아닌가?  손은 안으로 굽는 법이다.

 

이래도 저래도 이 동족이라는 숙명에서 우리는 벗어나기 어렵기 때문에 자신의 소속과 결속을 수호하는 쪽으로 본능적으로 작용하게 되어 있다.

 

자라면서 흡수된 동족과의 문화적 결속..., 타동족과 구별되는 동족 고유의 기질까지 콜라보 될 때면 가치는 더욱 공고해진다.

 

민족주의를 말하는 건 아니다. 이 끔찍한 한국인의 형질을 공유하는 동족에 대한 자기혐오와 그래도 어쩔수 없이 껴안아야 하는 숙명에 관한 것이다. 

 

삶의 터전일 수밖에 없는.. 그래서 보편적이 되어버린 한국인의 월드, 이것이 결국 돌고돌아 다시 마주하게 되는 생의 굴레.

 

결국에 근본적으로 이 한국에서 해결하는 게.. 바깥 탈출보다 더 맞을 길 일지도 모른다는 이야기다.

 

물에 대한 트라우마는 직접 물에 들어가 헤엄치는 걸 몸에 익혀야 그 트라우마가 해결되고, 특정 행위에 대한 트라우마는 그 특정 행위를 해 봐야만 해결이 되듯이

 

사람으로 입은 상처와 트라우마는 꼭 사람으로 치유해야만 해결된다. 이래저래 결국은 그 특정한 대상과 직접 마주해야만, 그래서 극복하면 할수록 해결되는 이치다.

 

한국인에게 입은 트라우마는 게르만, 아리아인도 흑형도 아닌 같은 한국인과 부딛히고 그에게 진심으로 다가가고, 그것을 극복해야 잠재의식에 있던 트라우마를 치유할 수 있다.

 

적지 않은 요즘 사람들이 까칠하거나 미쳤거나 퉁명하지만, 찾아보면 그럭저럭 정신이 바르게 보존되어 있는 이들도 블로그나 커뮤니티 기타 저변에 간간이 보인다.

 

그게 암담한 시대의 그래도 내겐 희망의 싹으로 보인다.

 

누가 먼저 시작해서 도미노 현상처럼 촉발했는지 모를 이 이기적이고 관계파괴적인 갈라치기 게임에서 빼앗긴 각자의 인간관계를 이제는 다시 회복했으면 좋겠다.

 

먹고살기 어렵고 시간은 오래 걸리겠지만, 결코 나쁘지만은 않았던 옛 전통적 가치도 부분적으로 복구하고 세련되게 리뉴얼하여

 

우리가 잃어버린 인간의 소소했던 커뮤니티를 다시 형성했으면 좋겠다.

 

요는 좋은 인연을 위해서는 언제나 냉소보다 용기와 희생을 필요로 한다는 것이다.

 

 

 

 

 

헬조선1.jpg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관련 게시글을 올려주세요 24 new 헬조선 4623 0 2015.09.21
16671 헬조선의 학교체벌 6 new 서호 171 6 2018.02.06
16670 한국 기득권들 싹 다 쓸어버리지 않는 이상 헬조선 안바뀔거라고 봅니다. 3 new 젖깔 137 0 2018.02.06
16669 헬조선 문제에서 '허세'만 빼면 최소 50%는 해결되는듯 1 new 학생 129 1 2018.02.06
16668 미국으로 탈조선 한달차 소감 16 new 징병노예출신 345 2 2018.02.06
16667 이재용 판결을 보며 느낀점 4 new 굴라크는모든것을해결한다 237 2 2018.02.05
16666 징병제 폐지했던 유럽나라들 징병제 재도입하려하는데. 이거 3차대전 조짐이라 봄. ㄹㅇ 3 newfile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208 1 2018.02.05
16665 조센진은 북방 유목민과 털끝만큼도 일절 관계 없다 3 new Uriginal 64 0 2018.02.05
16664 문제가 안 풀릴 때 트리즈 이론이 도움이 많이 되는 듯 new 점. 89 0 2018.02.05
16663 내가 생각하는 한국사회 해법 1 new leakygut 146 1 2018.02.05
16662 인서울 새끼덜 중에서도 꼰대버러지덜의 언어질을 자~알 알 수 있는 영화 2 new DireK 179 2 2018.02.04
16661 세계의 대학 학사 등록금 newfile 노인은죽어야산다 101 0 2018.02.04
16660 [헬조선 리포트2] 학생회에 대하여 newfile 기름찌꺼기등불 97 3 2018.02.04
16659 야 전쟁은 버러지야. 3 new DireK 171 1 2018.02.04
16658 신한국당이야 말로 경상도의 적이다. 이 개새끼덜을 용납해야 되나. 그렇지 않다고 본다. 3 new DireK 129 4 2018.02.04
16657 인간의 의식도 어마하게 복잡한 우주인데 2 newfile leakygut 62 2 2018.02.04
16656 한국인의 큰 문제는 너무 확실하다는듯이 말하는것임 2 newfile leakygut 153 3 2018.02.04
16655 [헬조선 리포트1] 건전한 정신 분별의 차원에서 4 newfile 기름찌꺼기등불 113 1 2018.02.03
16654 초 12 초 저학년때 학교 교사들 절대화 하는 관념 감각 철두철미 주입세뇌.txt newfile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80 1 2018.02.03
16653 출퇴근 ㅈ극혐 짓은 헬조선만 그러는거죠? 2 new 젖깔 148 5 2018.02.03
16652 조센34징 개권도.txt (태권도) 2 newfile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82 1 2018.02.03
1 6 - 8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