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artimgpreview.jpg

 

44004_102051_2122.gif

 

본인은 아무랜 애착도 미련도 더이 상 남아있지 않다. 최소한의 개인의 의견이나 의사 존중이 남아있지 않는 사회는 죽은 사회이다. 너무 한쪽으로 몰라붙이는 사회는 파시즘과 다를 바가 없다. 현재 한국 사회는 지나친 파시즘 모습을 보인다. 그로 인해 자동차수출 불황, 지나친 반미 주의로 gm 철수와 미국자본철수 위기까지 보인다. 미국이 싫더라도 최대한 받아먹을 수 있는 경제적인 것은 받아먹는 실리주의를 해야한다. 한국은 학교 내부나 가정에서도 너무 일방적으로 한쪽으로 몰아붙이는 개인의 자유와 의견보다는 집단이 이익이 중요하다는 이유로 무조건 밀어붙이는 파시즘적인 모습이 보인다. 그로 인해  권위주의가 가정이나 학교 사회에 만연하며 그 부조리와 불만이 쌓여 한국 사회를 흔들고 있다. 오죽하면 독일이 한국은 껍데기만 모방하고 시스템은 안도입한다고 비판할 정도이다. 본인의 집도 마찬가지이다 부모의 일방적 노선에 필자는 원하는 학과도 가지 못했고 꿈을 꾸고 실천하는 것도 방해받은데다가 꿈을 꾸는게 이상하다고 보는 망상에 걸린 부모한테 시달려 인샌이 망가졌으며 남은건 황폐해진 몸과 지독한 가난 뿐이다.  거기다 하나같이 대학교수든 만난 스승이라는 놈들마다 복종만 강요하는 쓰리게였다. 자신을 태우는 촛불과도 같은 존재가 스승이다. 나한테는 해당사항없다. 부모는 폭언에 자신의 뜻을 강요하고 어른될때까지 나를 때렸다. 그러고도 책임도 반성도 지지 않는다. 그렇게 27년을 시달리고 살았다. 더 이상 있다간 배가 침몰하고 있을지도 모른다.이미 일본처럼 잃어버린 20년은 오고 있다.  저좀 후원 도와주세요






이 콘텐츠가 마음에 드셨다면 커피 한잔 (후원)

닫기
작가에게 커피 한잔(후원)을 사주세요.

후원하셨던 이름을 알려주세요.

후원 완료
후원하셨다면 [후원 완료] 버튼을 눌려주세요.
  • DELEGATE
    18.02.13
    현대사회의 전제조건은 문화적이나 정신적 혁명이 나야하는데 그걸 무시해서 고대봉건 주르첸 잔제가 저들 부모대가리에 만다린 양반새끼들마냥 심어져있는것임. 옛날 중국 문학 작품 읽어봐라 ㅋㅋㅋㅋ 하여간 아랫것들도 존나 미개하더라 
  • 그래서 내가 한국이 중국의60년대수준도 안된다고 괜히 말한게 아니지 ㅋㅋ
  • superman
    18.02.14
    아무리 ㅈ같아도 헬조선이 국민소득 8000달러대에 교수 월급조차 90만원 정도인 중국에 비빌번 아니죠...정치나 국민의식은 아직 선진국이  아닐지 몰라도(정치가 후진국인 나라로는 한국,이탈리아,일본 등이 있습니다.)  경제나 국민들의 교육수준,학업성취도(교육의 방향은 선진국스럽지 못하죠.)는 분명 선진국이 맞습니다. 

     국민 생활수준과 소득수준을 보여주는 경제지표들인 1인당 GDP, 1인당 GNI,1인당 PPP, 가계당 중위소득, 가구당 가처분소득 등이 모두 남유럽 선진국인 스페인보다 높고 이탈리아와 비슷한게 한국입니다. 2018년 올해 1인당 GNI가 3만 2000달러가 된다고 하죠.  그리고 임금수준은 OECD에서 중위권 정도인데 핀란드와  스페인 사이이고 일본에 좀 못 미치는 정도라고 하네요.  물론 아직도 갈 길이 멉니다.  

    그외에 FTSE 지수로도 선진국 시장에 속해 있고요.   세게은행,유엔, EU 등 대부분의 국제기구와 다우존스,S&P 등 대부분의 금융사들, 로이터 통신이나 파이낸셜 타임즈 등 대부분의 언론사들은 한국을 선진국으로 분류합니다. 그밖에 인간개발지수로도 선진국 기준치를 넘고  파리클럽,DAC 등 선진국모임의 회원국입니다.  뉴스위크 선정 최상위 국가 30개국과 CIA 월드펙트북이 선진국으로 분석한 나라들 하나입니다.

    OECD  교육지표상으로는 스페인,이탈리아보다 점수가 높고요.  보건,의료지표나 환경지표,가처분 소득지표를 제외하고  나머지 OECD 통계들은 안 좋은게 많죠.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추천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관련 게시글을 올려주세요 24 new 헬조선 5500 0 2015.09.21
19352 헬센징이 불평등한건 자본주의 때문이 아니다. 10 new 달마시안 342 11 2017.01.28
19351 3개월 알바후기 18 new 호프리스 1643 11 2016.10.31
19350 헬조선, 그리고 우리가 취해야 할 스탠스 14 new 블레이징 523 11 2016.10.05
19349 부모중에 제일 최악의 부모 7 new 레임드 633 11 2016.09.08
19348 웃긴글) 조선다도 5 newfile 플라즈마스타 236 11 2016.08.07
19347 리우 올림픽을 맞이하여 국뽕의 끝판왕 스포츠에 대해 알아보자. 13 new 국밥천국 354 11 2016.08.06
19346 홍콩만큼 소득불균형해도 좋다. 복지 열악해도 좋다. 그러나.... 24 new 이반카 302 11 2016.08.04
19345 헬조선은 성격이 악하고 삐뚤어지거나 발암종자들은 많은데 진짜 강한애들은 없습니다. 7 new Slave 425 11 2016.06.29
19344 소소한 일상의 행복이 불안한 사회 시스템을 커버할 수 있을까 2 new 살려주세요 202 11 2016.06.06
19343 나는 왜 쓰레기처럼 술처먹고. 눈물콧물 짐승처럼 질질 흘리며 이밤에 울고있나 6 new 육노삼 387 11 2016.06.01
19342 구의역 청년 너무 불쌍하다 18 new 너무뜨거워 397 11 2016.05.30
19341 헬조선놈들은 무의식적인 열등감을 가지고 있다 5 new 벙어리 557 11 2016.05.27
19340 절망한 청춘들, ‘이민’이 답일까 ..<빡침 주의> 3 new 진정한애국이란 680 11 2016.05.24
19339 한국과 일본의 화장실 문화 비교 10 newfile 교착상태 766 11 2016.05.21
19338 임진왜란 그것은 우리 (조선) 가 이긴 전쟁이었다 txt. 8 new 탈죠센선봉장 484 11 2016.05.10
19337 비루한 삶 3 new 지옥을노래하는시인 383 11 2016.04.28
19336 나 니네 인턴 따먹어도 되냐? 5 new 헬조선탈조선 903 11 2016.03.29
19335 ㅋㅋㅋ 내가 내 맘대로 적는 천안함의 진실. 3 newfile john 512 11 2016.03.26
19334 신미양요때 얼마나 헬조선충들이 한심했냐하면... 4 new 기행의나라=헬조선 603 11 2016.03.06
19333 아프리카 헬조선 3 new 또옹옹송 347 11 2016.03.02
1 - 9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