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상대방 인격을 짓밟는 저급한 행태부터 고쳐야 한다. 남은 무시해도 되는데 자신이 무시당하는 건 참지 못하는 이들이 적잖다. 편법과 불법을 저지르는 게 똑똑한 것이고, 그게 통하는 한국 사회는 이젠 바꿔야 한다. 상대방 입장을 이해하고 배려하면 ‘바보’가 되는 세상이다."(20대 취업준비생 A씨)

"수입차를 타고 다니면 보복운전도 안 당하고, 뒷차량은 경적도 안 울린다. 하지만 경차를 몰고 다니면 경적은 물론 욕설, 보복운전 등 엄청난 무시를 당한다. 전형적으로 강자에게 약하고, 약자에게 강한 민족이 바로 한국인이다."(30대 직장인 B씨)

"한국인이 멸시를 참지 못하는 것은 사회체제나 교육은 공통체주의를 강조하는 데 비해 실제 사회는 개인주의화됐기 때문이다. 각 개인은 존중받고, 자신의 인생을 살길 바라는데 실제는 그러지 못하니 타인을 쉽게 멸시하면서도 자신의 마음에 상처를 받으면 못 견뎌 하는 것이다."(40대 자영업자 C씨)
20170227000690_0_99_20170228130503.jpg?t

깊어진 경기불황으로 사회가 점차 각박해지고 있는 가운데 사소한 일에도 분노를 참지 못하는 이들이 늘어나고 있다.

전문가들은 '멸시당하거나 손해보면서는 못 산다'는 한국인 특유의 정서에서 비롯된 현상이며, 거리낌없이 상대에게 멸시를 주는 문화의 풍토 개선이 시급하다고 입을 모으고 있다.

서울지방경찰청은 지난해 2월부터 90일간 난폭·보복운전자를 집중 단속·수사한 결과 732명을 적발했다. 보복운전자들의 과반(167명·55.7%)이 상대 차량의 진로변경과 끼어들기 때문에 앙갚음에 나선 것으로 드러났다. 경적과 상향등(27.3%·42명)과 서행운전(10.3%·31명)도 보복을 부른 것으로 나타났다.

가장 흔한 보복운전 형태는 고의적인 급제동(42.3%·127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차량 밀어붙이기(21%·63명)나 폭행 및 욕설(13.3%·40명) 등도 많았다.

전문가들은 행동에 나서기 전 한번만 숨 고르기를 했다면 참을 수 있는 일인데도, 결국 분노가 난폭·보복운전으로 이어졌다고 분석한다.

◆쌓이고 쌓인 분노, 난폭운전으로 이어져

이처럼 화를 누르지 못한 범행은 운전 뿐만 아니라 일상 곳곳에서 드러난다.
 
실제로 무시당했다는 생각에 한 50대 남성은 불특정 다수를 상대로 범행을 저질렀다. 전북 전주지법은 지난해 3월 주민이 자신을 비난하자 마을 공동우물에 살충제를 넣은 혐의(음용수 유해물 혼입)로 기소된 D(54)씨에게 징역 6개월, 집행유예 1년을 선고했다.

주민과 사이가 좋지 않던 D씨는 2015년 9월18일 오후 8시쯤 전북 임실군 한 마을의 우물에 다량의 살충제를 부어 넣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20170227000691_0_99_20170228130503.jpg?t

평소와 다르게 물에서 이상한 냄새가 나자 이를 의아하게 여긴 주민들이 경찰에 신고해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D씨는 “한 주민이 마치 내가 봉지 커피를 훔쳐간 것처럼 말해 홧김에 공동우물에 살충제를 풀었다”고 자백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소한 다툼에 그동안 쌓인 분노와 울분이 터져 나와 범행으로 이어진 사례이다.

◆개인주의 심화, 과잉 경쟁…타인 멸시 풍토 개선해야

이 같은 범죄는 공동체주의 약화와 개인주의 심화, 성과 중심의 과도한 경쟁 등이 반영된 사회 문제로 봐야 한다는 게 전문가들의 중론이다.

다른 이에게 인정받고 싶어하는 욕구가 충족되기는커녕, 마음의 상처를 입는 상황이 지속되면서 억눌렸던 분노가 한꺼번에 터져 범죄로까지 이어졌다는 진단이다.

실제 각종 폭력 사건에 연루된 피의자를 조사해보면 '상대가 무시했다고 생각했다', '순간 화가 치솟아 앙갚음하고 싶었다'고 진술하는 일이 대부분이라고 경찰 측은 전했다.

20170227000692_0_99_20170228130503.jpg?t

특히 유교 문화권에서 체면을 중시하면서 살아온 한국인들은 남에게 업신여김을 당하는 것을 유독 참지 못하는 경향이 두드러진다. 아울러 업신여김을 당했다는 불만의 근원은 사회적인 불평등에 그 뿌리를 두고 있다는 게 일반적인 분석이다.  

이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날로 심각해지는 사회 불평등이 개선될 수 있도록 '분배의 틀'을 다시 만들고, 부(富)와 권력의 차이를 절대화해 남을 쉽게 멸시하는 기존 문화의 풍토를 바꿔 나가야 한다는 게 전문가들의 한결 같은 주문이다...출처: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2&oid=022&aid=0003150519

 

 

한국에서 아니 헬조선에서 양보하면 손해고 배풀면 바보가 된다는 기사를 접해 올리게 됩니다...참으로 삭막하고 우리 세태를 너무 잘 보여주는 기사인듯해서 대단히 마음이 아프더군요...물론 어느 사회나 이런 요소들이 있다지만 헬조선 사회에서 이런게 특히 심하다는건 문제 아니겠습니까....착하면 먹히기 좋다는 말이 많은것만 봐도....무엇보다 기사에서도 지적 많이 나오지만 자신이 무시당하는것은 참지 못하면서 정작 자신들이 남을 무시하는 경우가 엄청 많죠....그리고 수입차를 타고 다니면 보복운전도 안 당하고, 뒷차량은 경적도 안 울린다. 하지만 경차를 몰고 다니면 경적은 물론 욕설, 보복운전 등 엄청난 무시를 당한다. 전형적으로 강자에게 약하고, 약자에게 강한 민족이 한국인이라는 지적만 봐도 굉장히 마음이 쓰렸습니다..

 

여기에도 올라온거 봤는데 자신보다 강해보이는 사람에겐 안덤비고 약한 사람들한테만 욕설하고 그러는거 얼마나 찌질한 짓입니까!! 중국 시민의식 어떻다 욕할 건덕지가 없단 생각도 들더군요...개인주의가 확산되고 그래서 이게 심하다는 소리도 있는데 말이 안된다봅니다...유교적 운운하는것도 말이 안되죠..공자도 자신부터 살펴볼 것을 강조했고 천한 사람에게도 배울 것이 있다 강조했는데..개인주의는 그리고 이기적인게 아니라 극악한 범죄나 이런게 아니면 사람마다 차이를 존중하고 다양성을 존중하는 것을 말하는데 무슨 개인주의가 이런 헬센징들의 이기적인 면하고 관계가 있겠습니까!!

 

제가 예전에 올린 적도 있는데....진짜 오죽하면 헬조선을 떠나는 한 여성이 이런 말을 했을까요...외국에서 소위 약자로써 당할 차별이나 이런것보다 헬조선 사회에서 목격한 약자에 대한 멸시나 무관심이 훨씬 더 역겹다....알만합니다..진짜 무슨 인간들이 독을 품고 사는것같아요...개발도상국이라해도 입에 담을 가치가 없는 극단권 국가들이나 이런데가 아니면 사람들이 순박하고 이런 맛이라도 있는데....헬조선은 아우...선진국 수준도 못되고..오히려 인간성이나 이런건 개발도상국들보다도 못한게 많으니 이러니 헬조선 현상도 커진단 생각이 많이 드네요...앞으로 더욱 심해질듯해서 더더욱 암울하다 보고요...

 

세상에 쳐다보는게 기분나빴다고 사람을 개패듯이 패고 죽이고 이런 나라가 어디있습니까! 그 중국에서조차 이런 일은 인구대비해서 헬조선보다 적을것같단 생각이 들더구만요...워낙 인구가 많으니 제정신인 인간만해도 헬센징보다 많겠단 생각도 듭니다..물론 중국도 엄청 문제가 많고 비교 건덕지가 안되지만 말입니다...이래저래...정말 참담하고 헬스러워지는데 각자 조심들 하시고 건승들 하시길 진심으로 기원드립니다...물론 좋은 사람들도 많고 그러니까 그나마 굴러가는거게지만..이래저래 참담하네요..우우우....






  • 반헬센Best
    17.03.01

    헬조센에선 개인주의화가 심해졌다기보다는 더 올바른 표현이

    개인적 이기주의가 극도화&타인멸시(특히 자신보다 아래등급-장애인이나 약자및 흠을 갖고 있는 자들-으로 보이는 자들 멸시)및 물질만능주의화로 된 것이 더 적절할 것임.
  • 으 난 아무리 ㅈ같아도 양보하고살려고함

    솔직히 양보하면 할수록 그 양보를 이용해먹으려는 사람들이 계속해서 달라붙고 너무너무 ㅈ같은게 사실인데,
    살다보면 나와같은 성향을 갖고있는사람들이 주변에 적게는 2~3명에서 많게는 5명이상모이게되더라.
    저 몇안되는 양보충친구들과 주변사람들이 인생에 그나마 안되는 성취감?같은걸 던저줄때가 많더라.

    대신 양보를 이용해먹는것들을 보는 눈은 점점 올라가고있어서 저런애들만 초장에 조지면 나름주변인들 관계 괜찮아지는듯. 
  • 저도 왠만하면 양보해요.
    약고 포학한 우리 누나에게도 못받을 줄 알면서 돈도 빌려주가도 하고 먹을 것도 양보하고
    옆집 여동생이 읍네나가서 무엇을 사먹자고 할때도 메뉴를 항상 양보해요~~ ^^ 돈도 제가 거의 내주고 남자친구랑 데이트하러간다고 돈빌려달라고 할때도 항상 빌려줘요. 못받을 때도 많지만 못받는 돈은 제가 키우는 가축을 돌보는 것으로 때워요.
    저는 주말에 노가다(곰방이라고 해요.시멘트.타일.모래나르는일)를 가끔 하기에 돈은 항상 많거든요
  • 한국에서 하던짓 외국가서 하면 총맞고 뒤진다는거 한국인은 모를걸 ㅋㅋㅋㅋㅋㅋ 법이강화 대야 사람이 무서운줄 알지 법이 약해서그래
  • 레가투스
    17.02.28
    만약에 미국이 세계를 장악하지 않았더라면, 개인주의,인권,존중,자유,민주주의라는 개념은 미개한 이 헬조선에 전파 되지 않았을 것이고, 사회주의와 공산주의의 의식이 본연 가득한 이나라에서 모순을 일으켜 홧병발작이 나는일은 현저히 줄어들었을 것이다.

    사실, 서구 사상이 지금의 헬조선에 잘 스며들지 못하고, 그런 고대하고 야만스러운 문화를 대체에 실패했뿐만 아니라 도리어 자행되고 묵인되어 왔던 사회의 부조리에 대한 분노의 기폭제가 되버린것이다. 즉, 사람들이 무지했으면 자신들에게 가혹되는 학대,멸시,천시,수치,절대 짐승복종도 그냥 넘어 갔을 것이다. 

    내말은 차라리 아무런 개선의 가능성도 없고, 협소하고 성격급한 현재의 조선인들에게 이런 위에 열거한 긍정적 서구 미덕들을 차라리 모른채로 살아왔어야 했다. 더더욱 어설퍼지고 위험한 상태가 되었단 소리다. 
  • 선생님은 정말 세계사선생님 같아요.
    아님 박사님이신가요?
  • 선생님도 아니고 박사님도 아니죠. 
  • 그럼 교수님이세요?
  • 방문자
    17.02.28
    개인주의 심화가 문제라는 건 이해를 못하겠네요. 저는 개인주의가 보편화되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만
  • 개인주의가 무엇인지, 알듯모를듯 잘 이해가 안되요
  • 미개하고 사악한 센징이들에게 양보하고 베푼다는 것은 호구라는 걸 자처하는 것이며 나 약하니까 이거 먹고 건들지 말아달라는 그걸로 인식된다는 거다. 그러면 양보 받은 놈은 아 내가 ㅈ나게 세서 비켜준 거네 하고 갑질하게 되고. 인성부터가 사악한 센징이들에게는 어떤 도덕적 가치도 통용되지 않는다.
  • 부침개선생님의 표현대로 "미개하고 사악한 센징"이
    몇%정도인가요?
  • 반헬센
    17.03.01

    헬조센에선 개인주의화가 심해졌다기보다는 더 올바른 표현이

    개인적 이기주의가 극도화&타인멸시(특히 자신보다 아래등급-장애인이나 약자및 흠을 갖고 있는 자들-으로 보이는 자들 멸시)및 물질만능주의화로 된 것이 더 적절할 것임.
  • 토파즈
    17.03.01
    이기주의와 집단주의의 결합
    약하면서 사악함

    개괄적으로 이렇게 보면 되겠네요.
  • 반헬센
    17.03.02
  • 마음이 병든 미개한인노비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7962 1 2015.07.31
6687 인간은 살면서 3번의 실수를 한다죠 7 new imAmericaPolice 175 7 2017.06.15
6686 "갈로우"같은 반일오따꾸 날조 선동꾼은 팩트로 조지고 나가야 하지 않겠노!. 4 new 安倍晴明 108 7 2017.06.15
6685 헬조선비판하면 .... '헬센징들 반응' 12 new 명성황후 214 7 2017.06.16
6684 해외 취업을 가장 많이 하는 나라 필리핀 14 newfile 노인 201 7 2017.06.16
6683 더럽고 역겨운 헬조선 길거리 4 newfile 허리케인조 188 7 2017.06.18
6682 100명중 3명 취업 된다는게 무슨의미일거같냐. 21 new 갈로우 233 7 2017.06.18
6681 멍청한나라 6 new 서호 120 7 2017.06.18
6680 일본에 대한 환상을 가진 노인에게  12 new 프리글루텐 234 7 2017.06.19
6679 그래도 여기에 오면 마음이 편해지네요.... 3 new 인피너스 89 7 2017.06.19
6678 한국에서 제일 한심한 놈들이 반일하는 놈들이지 ㅋㅋㅋ 12 new 전봇대 199 7 2017.06.19
6677 꼴페미 퍼레이드 (야마조심) 7 newfile 달마시안 274 7 2017.06.21
6676 헬센징 새끼들은 혁신이라는걸 너무 쉽게 생각하는거 같다. 7 newfile 블레이징 182 7 2017.07.29
6675 니들 아직도 시덥잖은걸로 신경쓰냐? 3 new 강하게공격하고탈조선하자 150 7 2017.06.22
6674 한국군대를 갔다오면 100%정상은 아닌 약간 장애인이 되서 돌아온다 6 new oldanda 166 7 2017.06.22
6673 복지국가의 비밀 16 new 달마시안 196 7 2017.06.23
6672 갈수록 사람들 우울해지는데 28 new oldberry1800 348 7 2017.06.23
6671 "일" 에 너무 집착하는 헬조선 6 new 인피너스 197 7 2017.06.29
6670 애들아 블라인드 이용해라 6 new 강하게공격하고탈조선하자 128 7 2017.06.25
6669 헬조선에서 듣기 싫은말 2 new 서호 104 7 2017.06.25
6668 이젠 너무도 당연한, 조센스러운 이야기 2 new Hell고려 130 7 2017.06.29
1 - 61 - 3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