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헬스럽네요
16.03.09
조회 수 1381
추천 수 20
댓글 9








동네 어르신들이 제 집 문을 벌컥 열고 들어오네요.(집에 할머니가 사시고 할머니를 찾으러 오는게 주된이유입니다)

노크따윈 없습니다. 언제든 와서 문을 벌컥 열어대는데요;

한번은 밥먹고있는데 누가 문을 벌컥열고와서는 할머니랑 이야기하다가 저한테와서 친근하게 말을 거는데

(전 그분 몰라요) 먹던밥이 체할 것 같았습니다.

가끔 노크하는 분을 보면 오히려 신기한 기분이 들고요

 

그리고 집엔 전화기 선을 뽑아놨습니다.

새벽4시반에 전화해서 할머니 찾는건 기본이요, 받을때까지 전화를 해대는 통에 아예 선을 뽑아놨습니다.

 

제 지인한테 하소연을 해도

"옛날 사람들이라 그런가보다" 라고만 하네요 ㅋㅋㅋㅋ

 

조선시대 사람이 살아돌아와서 자기한테 칼부림을 해도 "옛날ㅅ...." 하면서 뒤질건가 ㅡ.ㅡ

아무튼 내집이 내집이 아닌기분 ㅜㅜ

다른 지역에 사시는분들도 이런경우 있습니까?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7963 1 2015.07.31
4927 페미니즘은 궤멸대상이지 타협의 대상이 아니란다. 10 new 블레이징 294 9 2017.08.14
4926 내가 왜 공감이 까는줄 알려줄까? 6 new 블레이징 125 9 2017.07.29
4925 아 그리고, 공감아. 22 new 블레이징 163 9 2017.07.29
4924 공감이 드디어 본성을 들어냈다 8 newfile 시발넘아 173 9 2017.08.01
4923 지옥불반도가 일본 하시마섬 강제 징용에 사죄요구를 할 수 없는 이유 7 newfile 한국형지옥불반도 204 9 2017.08.01
4922 도쿄 엘리트새끼들과 서울 엘리트새끼들이 만든 작당모의거짓말질=역사 18 new iamback 286 9 2017.08.04
4921 군대를 못 버티는게 죄가 될까요 14 new 죽창돌격병 218 9 2017.08.04
4920 둠센에 살다보면 왜 이렇게 매사에 쫓기듯이 사나 모르겠다. 3 new 전봇대 105 9 2017.08.05
4919 아주 기쁜 소식 - 박정희 유물 훼손 17 newfile 노인 161 9 2017.08.08
4918 한국에서 고민하시는 분들에게. 7 new kuro 160 9 2017.08.09
4917 굴라크가 보면 빼애애액 할 책 6 newfile 달마시안 79 9 2017.08.10
4916 또라이헬조선에대해서 .. 8 new 유신 113 9 2017.08.11
4915 또라이헬조선을 보면... 17 new 블레이징 243 9 2017.08.13
4914 "부끄러움을 알라"…위안부 기림일 맞아 전국서 규탄의 외침... 15 new 진정한애국이란 196 9 2017.08.14
4913 결혼 안하는 이유는 딱히 없다. 10 new 블레이징 386 9 2017.08.18
4912 존나 심각하게 착각들 하고 앉아있네 ㅋㅋㅋ 16 new 블레이징 318 9 2017.08.20
4911 It 쪽으로 궁굼한거 있으면 나에게 언제든지 물어봐라. 형이 알려준다. 39 new 교착상태 737 9 2017.08.21
4910 오늘 상상을 초월하는 꼰대새끼 봤다 6 new 크랩 389 9 2017.08.22
4909 나의 인생계획은 이러하다 15 new 나그네펭귄 311 9 2017.08.23
4908 헬조선과 싸울 때 나오는 무적의 삼신기 11 new 베레 210 9 2017.09.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