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국뽕충박멸
16.10.07
조회 수 1107
추천 수 12
댓글 1








출처:한국일보

약물시험에 몸 맡기는 ‘궁핍 청춘’

 

 

기사입력 2016-10-07 20:03 | 최종수정 2016-10-07 21:15



투약 안전성 확인 임상ㆍ생동성 시험

3년여 동안 성인 2만 2000명 참여

90%이상이 ‘생활비 부업’ 20대 남성

이상 반응으로 입원 사망 부작용 불구

인과관계 입증 못하면 보상도 못 받아
d2cf8bad739f46fc8b440ffefbed437e_99_2016게티이미지뱅크

김모(32)씨는 대학원에 다니던 몇 해 전 인터넷 공고를 보고 서울의 한 병원에서 진행된 생물학적동등성(생동성)시험에 참여했다. 신체검사를 받은 뒤 병원에 1박2일 동안 입원해 고혈압 치료제 복용 후 수시로 채혈 검사를 받는 일정이었다. 

시험에 함께 참여한 50명은 대부분 김씨 또래이거나 더 어려 보이는 청년들이었다. 이틀 간 8차례 피를 뽑은 뒤 병원을 나서면서 김씨가 손에 쥔 돈은 45만원. 지방에서 상경해 고학하던 그의 처지에선 쏠쏠한 부업이었지만 한편으론 씁쓸한 마음이 드는 걸 어쩔 수 없었다. 그는 "다행히 몸엔 별다른 이상이 없었지만, 숱한 아르바이트를 하면서 순전히 돈에 팔려간다는 기분이 든 건 이때가 처음"이라고 말했다. 

의약품 판매 허가에 앞서 약물 안전성을 확인하기 위해 시행하는 임상시험 및 생동성시험에 참여한 건강한 성인이 지난 3년 반 동안 2만2,000명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생동성시험 참여자의 90% 이상이 20대 남성으로 조사되는 등 청년층이 돈벌이를 위해 부작용 우려가 있는 투약 시험에 몸을 내맡기고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7일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권미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3년부터 올해 6월까지 건강한 성인(15~65세) 1만6,852명이 생동성시험, 4,996명이 임상시험에 각각 참여한 것으로 조사됐다. 임상시험은 신약, 생동성시험은 복제약에 대해 시판 전 안전성 및 유효성을 평가하는 절차로, 제약사 및 의료기관이 식약처 승인을 받고 환자 및 비환자를 모집해 진행한다. 
b8a96dcc843649d5b118062140c712b1_99_2016

생동성.임상시험은 젊은 남성들이 주로 참여한다는 게 현장의 얘기다. 참여 기간 등에 따라 30만~100만원 수준으로 주어지는 사례비를 받기 위해 대학생이나 무직 청년들이 많이 지원한다는 것이다. 권 의원은 "식약처에 생동성시험 참여자의 연령대별 통계를 요청했더니 90% 이상이 20대 남성이라는 답변을 들었다"며 "인터넷 포털사이트에서 '생동성시험 알바' ‘임상시험 알바'와 같은 검색어가 자주 사용되는 것을 쉽게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일부 참여자는 의료기관의 시험 참여자 모집공고를 모아놓은 사이트에 회원 등록을 한 뒤 휴대폰 문자를 통해 수시로 모집 공고를 전달받기도 한다.

청년들이 생활비 마련 등을 위해 손쉽게 생동성.임상시험 참여를 선택하면서 이들의 건강도 위험에 노출되고 있다. 권 의원에 따르면 건강한 사람이 참여할 수 있는 1상 임상시험에서 지난 3년 동안 약물로 인한 중증 이상반응으로 입원한 경우가 161건 발생했고, 이 중 7명은 사망한 것으로 조사됐다. 

그나마 약물과 이상반응의 인과관계가 입증될 경우엔 보상을 받을 수 있지만, 그렇지 않은 이상반응이 발생했을 땐 보상 받기 어려울 수 있다. 권 의원은 "생동성.임상시험 참여자 보호를 위해 의약품 투약과 인과관계가 밝혀지지 않은 이상반응에 대해서도 당국이 철저히 관리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CF 제작 85 new 헬조선 18046 12 2015.08.21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6970 1 2015.07.31
4064 흥이 너무 많아서 주체를 못하는 민족 10 new 살려주세요 1378 12 2015.11.26
4063 흙수저의 무기는 결혼 출산 주택구입 안하는것 뿐이다. 23 new 참다랑어 2389 21 2015.10.18
4062 흙수저삶 갈수록 피폐 6 new 국뽕처단 1718 29 2016.06.01
4061 흙수저들은 대학가지마라 32 new ㅁㅁ 5727 30 2015.09.23
4060 흙수저가 애새끼낳는건 죄악이지 4 new 생각하고살자 1498 11 2017.02.21
4059 흙수저 캐나다 총리.. 16 newfile 허경영 2122 30 2015.10.12
4058 흙수저 수컷에게 있어 인생을 최적화 할 수 있는 방법론. 51 new 무간지옥조선 6780 18 2017.09.11
4057 흙수저 미화만화에 대한 일침 26 newfile 트리플횡령 3847 35 2015.11.02
4056 흙수저 고대생이 쓴글.jpg 9 newfile 허경영 2054 20 2016.10.11
4055 흔히 이사이트 이용자들이 착각을 하는거 같은데. 4 new 安倍晴明 998 16 2016.09.03
4054 흔히 사용하는 속담이나 말버릇부터 미개한 헬조선 18 new CARCASS 1132 22 2017.08.15
4053 흔한_헬조선의_하류인생_기준.txt 20 new 모콮 3309 32 2015.09.08
4052 흔한 헬조센의 벽화마을 8 new 왓더뻑킹헬조선 1597 8 2015.08.10
4051 흔한 헬조센의 대학축제와 해명.jpg 1 new 헬조선 1232 1 2015.06.08
4050 흔한 헬조선의 학원홍보물 9 newfile 어서일해라 1435 19 2015.10.26
4049 흔한 헬조선의 응급실 16 newfile 뻑킹헬조선 2501 25 2015.11.10
4048 흔한 헬조선의 음주문화 29 newfile 조선부침개 3000 26 2015.12.27
4047 흔한 헬조선의 애국자 대하는 법 11 newfile 뻑킹헬조선 1374 13 2015.10.25
4046 흔한 헬조선의 분질러버리고 싶은 손가락 9 newfile 용암불반도 1501 9 2015.08.26
4045 흔한 조선 베이커리의 공룡케이크... 1 new 헬조선 881 0 2015.06.29
1 - 2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