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국뽕충박멸
16.10.07
조회 수 635
추천 수 12
댓글 1








출처:한국일보

약물시험에 몸 맡기는 ‘궁핍 청춘’

 

 

기사입력 2016-10-07 20:03 | 최종수정 2016-10-07 21:15



투약 안전성 확인 임상ㆍ생동성 시험

3년여 동안 성인 2만 2000명 참여

90%이상이 ‘생활비 부업’ 20대 남성

이상 반응으로 입원 사망 부작용 불구

인과관계 입증 못하면 보상도 못 받아
d2cf8bad739f46fc8b440ffefbed437e_99_2016게티이미지뱅크

김모(32)씨는 대학원에 다니던 몇 해 전 인터넷 공고를 보고 서울의 한 병원에서 진행된 생물학적동등성(생동성)시험에 참여했다. 신체검사를 받은 뒤 병원에 1박2일 동안 입원해 고혈압 치료제 복용 후 수시로 채혈 검사를 받는 일정이었다. 

시험에 함께 참여한 50명은 대부분 김씨 또래이거나 더 어려 보이는 청년들이었다. 이틀 간 8차례 피를 뽑은 뒤 병원을 나서면서 김씨가 손에 쥔 돈은 45만원. 지방에서 상경해 고학하던 그의 처지에선 쏠쏠한 부업이었지만 한편으론 씁쓸한 마음이 드는 걸 어쩔 수 없었다. 그는 "다행히 몸엔 별다른 이상이 없었지만, 숱한 아르바이트를 하면서 순전히 돈에 팔려간다는 기분이 든 건 이때가 처음"이라고 말했다. 

의약품 판매 허가에 앞서 약물 안전성을 확인하기 위해 시행하는 임상시험 및 생동성시험에 참여한 건강한 성인이 지난 3년 반 동안 2만2,000명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생동성시험 참여자의 90% 이상이 20대 남성으로 조사되는 등 청년층이 돈벌이를 위해 부작용 우려가 있는 투약 시험에 몸을 내맡기고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7일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권미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3년부터 올해 6월까지 건강한 성인(15~65세) 1만6,852명이 생동성시험, 4,996명이 임상시험에 각각 참여한 것으로 조사됐다. 임상시험은 신약, 생동성시험은 복제약에 대해 시판 전 안전성 및 유효성을 평가하는 절차로, 제약사 및 의료기관이 식약처 승인을 받고 환자 및 비환자를 모집해 진행한다. 
b8a96dcc843649d5b118062140c712b1_99_2016

생동성.임상시험은 젊은 남성들이 주로 참여한다는 게 현장의 얘기다. 참여 기간 등에 따라 30만~100만원 수준으로 주어지는 사례비를 받기 위해 대학생이나 무직 청년들이 많이 지원한다는 것이다. 권 의원은 "식약처에 생동성시험 참여자의 연령대별 통계를 요청했더니 90% 이상이 20대 남성이라는 답변을 들었다"며 "인터넷 포털사이트에서 '생동성시험 알바' ‘임상시험 알바'와 같은 검색어가 자주 사용되는 것을 쉽게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일부 참여자는 의료기관의 시험 참여자 모집공고를 모아놓은 사이트에 회원 등록을 한 뒤 휴대폰 문자를 통해 수시로 모집 공고를 전달받기도 한다.

청년들이 생활비 마련 등을 위해 손쉽게 생동성.임상시험 참여를 선택하면서 이들의 건강도 위험에 노출되고 있다. 권 의원에 따르면 건강한 사람이 참여할 수 있는 1상 임상시험에서 지난 3년 동안 약물로 인한 중증 이상반응으로 입원한 경우가 161건 발생했고, 이 중 7명은 사망한 것으로 조사됐다. 

그나마 약물과 이상반응의 인과관계가 입증될 경우엔 보상을 받을 수 있지만, 그렇지 않은 이상반응이 발생했을 땐 보상 받기 어려울 수 있다. 권 의원은 "생동성.임상시험 참여자 보호를 위해 의약품 투약과 인과관계가 밝혀지지 않은 이상반응에 대해서도 당국이 철저히 관리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최신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CF 제작 84 new 헬조선 16742 12 2015.08.21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6403 1 2015.07.31
3289 헬조선 참언론인...기자 베스트.jpg 7 newfile 잭잭 945 22 2016.10.10
3288 전경련 해체설 1 new 국뽕충박멸 271 9 2016.10.10
3287 자소설 헬 10 new 국뽕충박멸 1299 30 2016.10.08
3286 VR 4050억 투자(해쳐먹을게 100퍼) 9 new 국뽕충박멸 719 20 2016.10.08
3285 버스에서마저 국뽕주입하는 지독한 헬조센 파시즘 9 newfile 샹그리라 1409 20 2016.10.07
3284 코리아 세일 페스타의 진실 18 new 국뽕충박멸 1124 23 2016.10.07
청춘 임상시험 알바 ....... 1 new 국뽕충박멸 635 12 2016.10.07
3282 나라가 망해가는 징조.jpg 12 newfile 잭잭 1717 25 2016.10.07
3281 기업에서 싫어하는 사람 23 newfile 너무뜨거워 1959 23 2016.10.06
3280 조선일보 칼럼 노벨상 관련 일침 7 newfile 불타오른다 823 22 2016.10.06
3279 정신승리 오지는 헬조선인 7 newfile Hell고려 1257 20 2016.10.05
3278 반대만을 위한 반대는 경계해야한다. 20 new 리아트리스 590 22 2016.10.05
3277 축)우병우 아들...운전병 발탁 5 newfile 허경영 675 20 2016.10.05
3276 한국인 젊은이 = 헬꼰대 동급입니다. 12 new 한국보다한인타운이더무시무시함 1826 19 2016.10.05
3275 헬조선 정에 감동받은 터키인.jpg 19 newfile 잭잭 2179 29 2016.10.04
3274 일본여행가서 나라망신 시키는 헬조센사람에게 24 new 탈출이답이다 1808 28 2016.10.03
3273 고2짜리가 겪어본 헬조선.. 7 new 데님백 1148 16 2016.10.03
3272 역시 뒤통수를 잘 치는 나라, 헬조선 23 newfile Hell고려 1680 23 2016.10.03
3271 한국의 금융 경쟁력 80위, 우간다는 77위 19 new 헬코리아뭐니? 1268 21 2016.10.02
3270 헬조선은 통일하는순간 초헬조선 이 될것이다 16 new hellokori 1365 16 2016.10.01
1 - 31 - 1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