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사회정의
16.02.05
조회 수 571
추천 수 9
댓글 5








 

헬조선에서는 시어머니와의 갈등 스토리는 이상하게 다른 나라보다도 유독 심하다.

 

서로가 서로를 존중하지 못하고 오히려 뒷담화를 하면서 

보듬어주지 못하고 이해해주지 못하고 배려하지 못해서

 

괴상한 유교로인하여 문화가 짬뽕 되어버리니

 

그야말로 시어머니와의 갈등은 언제나 화약고와 같은 존재다.

 

명절때에 시어머니와의 갈등으로인하여 이혼하는 암묵적인 사례도 있을것이다.

 

예전에 시어머니를 칼로 찌른 사건까지도 있지 않은가.

 

그래서 헬조선에서는 시어머니와의 갈등을 해결하려면

 

총기 허용되어야 한다.

 

상상해보라.

 

총기 허용되면 시어머니와 며느리간의 대화할때 탁자 위에 

 

총기를 올려놓고 서로가 서로를 존중하면서 배려하고 이해하고

속이는 웃음보다 지혜로운 언어로 분위기를 화사하게 

 

그야말로 꽃이 피어도 이상하지 않을정도로 또 하나의 가족처럼

밝은 미래를 향하여 서로가 힘들때 위로해주는것처럼 

 

그야말로 유럽 귀부인들의 수준 높은 대화와 품격있게 지조있게

다과를 이어가는 시간이야말로 

 

시어머니와 며느리의 관계는 적어도 지금보다 훨씬 갈등이 줄어들것이다.






  • 명절을 없애던가 무시하면 되죠. 헬센징들끼리 얼굴 마주 대하는 거 자체가 이미 혼돈과 갈등입니다. 1+1=2 인 것처럼 말이죠. 정 명절, 생일 챙기고 싶으면 부부가 각자 자기 부모만 챙기면 될 일이죠. 뭐 할라고 만나면 짜증만 나는 사람들이 억지로 만나서 그 지랄들을 하고 사는지 제 대가리로는 도저히 이해가 안갑니다.
  • 위천하계
    16.02.05

    쉬는시간이 그거라도 있어야지.. 그마저 없애면 어쩌자는..

    지금 중국에서는 춘절입니다. 거의 3주동안 명절, 회사들 문 다 닫고, 해외여행도 다니고, 친척도 만나러 가죠.

    춘절 기간이 얼마나되는지 알려주는 헬죠선 신문, 뉴스 본적 없는.

  • 시어머니도 자신이 며느리였던 시절 고생했을텐데 저러는걸 보면 우리 다음세대엔 고생을 물려주지 말자가 아니라 우리가 이렇게 고생했는데 요새 젊은것들은 손에 물한방울 안 묻히려하네? 이런 마인드아닌가 싶습니다. 좆선 드라마들이 주시청자들인 지금 중년인 여성들을 겨냥하고 그들이 문제라고 생각하는 것들을 반영하는데 정작 그들은 젊은 며느리들에게 똑같이 하는것 부터가 모순인거죠.
  • 노인
    18.07.09
    그러다 보니까 이 링크들이 생각 나네요

    https://www.msn.com/ko-kr/entertainment/news/‘이상한-나라의-며느리’-이영백-“며느리-문화-뿌리-깊은-여성-차별-”/ar-AAvHKon

  • 씹센비
    18.07.11
    죄다 쏴 죽여야ㅎㅎ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최신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CF 제작 85 new 헬조선 17635 12 2015.08.21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6780 1 2015.07.31
2559 갓한민국의 의사느님 14 newfile 김무성 1644 26 2016.02.12
2558 갓한민국 한마음 한뜻 21 newfile 김무성 1831 27 2016.02.12
2557 헬조선 '일부'기독교인을 알아보자 14 newfile 잭잭 1392 26 2016.02.12
2556 깨달음을 얻게된 헬조선 처자.. 33 newfile 잭잭 2684 28 2016.02.12
2555 헬조선 의대생의 명절날.. 14 newfile 잭잭 2444 27 2016.02.12
2554 한국에서 이런 저런 경험을 통해 느끼는것 11 new hellrider 1818 21 2016.02.11
2553 나이 56세의 일간베스트저장소 회원님 5 new 너무뜨거워 1686 22 2016.02.11
2552 깨어있는 탈조선시도 한국인 여러분들!! 22 newfile 헬조선ㅋㅋㅋ 1671 24 2016.02.11
2551 살아가기 힘들고 억울해서 이글을 적습니다 14 new 세살꼬맹이 1544 23 2016.02.10
2550 저를 국뽕에서 탈출시켜준 애니메이션 10 new 헬조선탈조선 2574 24 2016.02.10
2549 헬조선 만화. 너무 리얼하다. 15 new 헬조선탈조선 3798 30 2016.02.10
2548 원양어선 선원으로 일하며 번 1억5천만원 20 newfile 장미애미 2048 22 2016.02.10
2547 4년전 주갤러의 여대생 고찰 7 newfile 새장수 2253 21 2016.02.10
2546 아이유가 좋다는 글의 외국댓글 9 newfile 장미애미 1236 13 2016.02.09
2545 진짜 너무 괴롭다. 헬조선 사이트 탈퇴한다. 미안하다 24 new 꼰대정신승리시전 2992 41 2016.02.07
설날에 고부갈등 해소하는 법 txt. 5 new 사회정의 571 9 2016.02.05
2543 야생동물보다도 못한 취급을 받는 죠센징 노예들 5 newfile 킹무성찍고탈조센 2183 26 2016.02.05
2542 헬조선 개진상 손님에게 상처받은 외국인 19 new 헬조선탈조선 2362 26 2016.02.05
2541 인생 한 방에 갈 뻔한 썰. 1 new 키노시타 1238 20 2016.02.05
2540 헬조선 이란 상대로 갑질 13 newfile 김무성 2103 19 2016.02.04
1 - 75 - 2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