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사회정의
16.02.05
조회 수 1292
추천 수 9
댓글 8








 

헬조선에서는 시어머니와의 갈등 스토리는 이상하게 다른 나라보다도 유독 심하다.

 

서로가 서로를 존중하지 못하고 오히려 뒷담화를 하면서 

보듬어주지 못하고 이해해주지 못하고 배려하지 못해서

 

괴상한 유교로인하여 문화가 짬뽕 되어버리니

 

그야말로 시어머니와의 갈등은 언제나 화약고와 같은 존재다.

 

명절때에 시어머니와의 갈등으로인하여 이혼하는 암묵적인 사례도 있을것이다.

 

예전에 시어머니를 칼로 찌른 사건까지도 있지 않은가.

 

그래서 헬조선에서는 시어머니와의 갈등을 해결하려면

 

총기 허용되어야 한다.

 

상상해보라.

 

총기 허용되면 시어머니와 며느리간의 대화할때 탁자 위에 

 

총기를 올려놓고 서로가 서로를 존중하면서 배려하고 이해하고

속이는 웃음보다 지혜로운 언어로 분위기를 화사하게 

 

그야말로 꽃이 피어도 이상하지 않을정도로 또 하나의 가족처럼

밝은 미래를 향하여 서로가 힘들때 위로해주는것처럼 

 

그야말로 유럽 귀부인들의 수준 높은 대화와 품격있게 지조있게

다과를 이어가는 시간이야말로 

 

시어머니와 며느리의 관계는 적어도 지금보다 훨씬 갈등이 줄어들것이다.






  • 명절을 없애던가 무시하면 되죠. 헬센징들끼리 얼굴 마주 대하는 거 자체가 이미 혼돈과 갈등입니다. 1+1=2 인 것처럼 말이죠. 정 명절, 생일 챙기고 싶으면 부부가 각자 자기 부모만 챙기면 될 일이죠. 뭐 할라고 만나면 짜증만 나는 사람들이 억지로 만나서 그 지랄들을 하고 사는지 제 대가리로는 도저히 이해가 안갑니다.
  • 위천하계
    16.02.05

    쉬는시간이 그거라도 있어야지.. 그마저 없애면 어쩌자는..

    지금 중국에서는 춘절입니다. 거의 3주동안 명절, 회사들 문 다 닫고, 해외여행도 다니고, 친척도 만나러 가죠.

    춘절 기간이 얼마나되는지 알려주는 헬죠선 신문, 뉴스 본적 없는.

  • 저도 그렇게 생각합니다. 헬조선의 이해할 수 없는 풍습이네요. 명절에 서로 스트레스만 쌓고 가니 어휴...

    그냥 명절에는 가족들이랑 여행이나 가는게 좋다고 생각함. 명절날 때 뉴스보면 간간히 그런 가족들이 많다고 나오는것 같던데
  • 시어머니도 자신이 며느리였던 시절 고생했을텐데 저러는걸 보면 우리 다음세대엔 고생을 물려주지 말자가 아니라 우리가 이렇게 고생했는데 요새 젊은것들은 손에 물한방울 안 묻히려하네? 이런 마인드아닌가 싶습니다. 좆선 드라마들이 주시청자들인 지금 중년인 여성들을 겨냥하고 그들이 문제라고 생각하는 것들을 반영하는데 정작 그들은 젊은 며느리들에게 똑같이 하는것 부터가 모순인거죠.
  • 그건 아마 보상심리인 것 같습니다. 헬조선은 그런게 너무 심합니다. 나도 옛날엔 고생했으니까 니들도 한 번 고생해봐야한다 이런식인 것 같은데요...
    가장 먼저 없애야할 마인드죠.
  • 노인
    18.07.09
    그러다 보니까 이 링크들이 생각 나네요

    https://www.msn.com/ko-kr/entertainment/news/‘이상한-나라의-며느리’-이영백-“며느리-문화-뿌리-깊은-여성-차별-”/ar-AAvHKon

  • 씹센비
    18.07.11
    죄다 쏴 죽여야ㅎㅎ
  • 고부갈등을 다룬 프로그램을 보면, 고부갈등의 원인의 태반이 시어머니에게 있더라. 시어머니가 존중이란 것을 모르고 꼰대짓만 하면서 문제를 일으키지.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조회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CF 제작 85 new 헬조선 17923 12 2015.08.21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6906 1 2015.07.31
4053 헬조선 직장인들의 평균 연봉과 분포 9 new 헬조선뉴스 30541 19 2015.07.29
4052 갓한민국 상위 20% 대기업 직장인 모습 16 new 잭잭 27101 24 2015.09.22
4051 헬조선녀 vs 스시녀 vs 프랑스녀 50 new 누나믿고세워 21922 19 2015.08.26
4050 헬조선에서 기술직으로 산다는 것? (공작기계 A/S 기사) 18 new 헬조선탈주자 21466 13 2015.10.18
4049 미군 들어오고 국방부에서 연락온 썰을 풀어볼까 합니다.. 45 new 탈조선한미군 16511 46 2015.12.10
4048 헬조선에서 MCT 기술자로 살아가기 좆같은 썰.txt 33 new 잭잭 16344 23 2015.09.29
4047 뉴질랜드 이민 4년차 솔직히 느낀점 31 new aucklander 15356 48 2015.12.04
4046 자아살 시도하다가 살아남았다 31 new 생각하고살자 14742 14 2017.06.15
4045 한국에서 성매매가 불법인 이유 txt. 21 new 탈죠센선봉장 11938 17 2015.09.22
4044 헬조선 좆소기업 100% 경험담 18 new 메가맨 11252 13 2015.08.28
4043 싱가폴의 실체를 알려주마 (그리스에 이어 2탄) ㅋ 23 new hellrider 10531 18 2015.09.23
4042 [오르비펌] 지방의치한 학생들의 굴욕 썰 모음 14 new 펭귄의평영 9921 5 2015.08.08
4041 헬조선이력서vs외국 이력서 전격비교 23 newfile John_F_Kennedy 9723 27 2016.02.12
4040 좆같은 헬조선의 흙수저보다 못한 모래수저 인생사 12 new 추하고더러운세상 9234 12 2016.01.31
4039 좋은글 추천) 남자와 여자의 세계관 차이점 27 newfile 214124 9014 23 2016.03.21
4038 ㄹ혜님 공약 다시보기.. 26 newfile 허경영 8173 29 2015.10.12
4037 중소기업 개발직 인턴 끝나고 추노 했습니다. 62 new 무간도 7402 35 2015.10.22
4036 모쏠은 충격먹는 한국여자 화장.jpg 39 newfile 허경영 7180 17 2017.03.13
4035 한국의 원정녀,성매매에 대한 고찰(考察) 45 new 헤루쵸세누 7034 31 2015.10.28
1 - 2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