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내가 밑에다가 별 의미없이 섹쓰라고 올렷지만

 

역시나 한국인들은 거세된존재들이다

 

왜 섹스욕구를 극복, 초월, 금기, 참아야되는대상으로 인식하는거지?

 

정말 미스터리한일이다.

 

섹스는 인간의 기본적인 욕구이고

 

섹스를 하면 기분도 좋고 행복하다.

 

이건 모두가 궁금해해볼만한일이라고 생각한다.

 

왜 인간은 성에 대해 부끄러움을 느끼는건지.

 

손이나 발을 부끄러워하는 사람은 없다.

 

근데 똑같은 신체기관중의 하나인 자지나 보지를 보고는 감춰야할 대상, 수치심을 느끼는 대상으로 인식하는걸까?

 

나에게는 섹스를 금기시하고 부끄러워하는 것이

 

마치 소고기스테이크를 금기시하고 부끄러워하는 것만큼이나 이상하게 느껴진다.

 

소고기에 19금딱지를 붙여놓고 어린애들이 못보게 하고 소고기를 보며 얼굴이 빨개지는게 정상인가?

 

아니왜 씨발 맛있잖아 남한테 피해주는것도 아니지 않나.

 

애초에 성이라는것 자체가 어째서 수치심을 유발하는 것인지를 모르겟다.

 

먹고 마시고 자는 것과 하등 다를바가 없는 인간 행위중의 하나인데.

 

개독교의 성경에 따르면 인간은 원래가 벌거벗고 지내던 존재였고 부끄러움을 몰랐다고 한다.

 

그런데 그놈의 죄를 쳐지어서 성에 눈을 떴단다.

 

나는 여기서 개독교의 아주 무서운 생명관리정치적인 프로파간다를 본다.

 

어찌보면 인간의 존재목적이라고도 할수 있는 번식(유전자의 보존과 확산) 그러니까 아주 원초적인 욕구를 죄악시하고 금기시하여 그 자체를 통제수단으로 삼는 것이다.

 

우리의 시스템 우리의 노예매트릭스 체제에 순응하면

너에게는 돈과 권력(권력이란 곧 여자다. 권력이란 말 자체가 수컷이 암컷을 얼마나 후릴수 있는 위치인가 라는 뜻임. 왕새끼들이 처첩년만 수십수백인걸 보면 알수 있음)이 주어진다 이런거다.

 

그러니 이런 시도 있지 않은가. 가난하다고 하여 사랑을 모르는가. 인간의 궁극적 그리고 원초적 존재목적인 성이라는 것을 즉 섹스라는 것을 미끼로 당근과 채찍으로 써서 사람들을 노예화하고 있는것이다.

 

이 세상엔 모든 사람들이 먹고 남을 식량이 있고 모두가 탈 차를 만들 자원이 있다. 모든 사람이 살 집도 만들 수 있다. 그런데 왜 이래야만 하는것일까?

 

사랑을 금기의 대상이라 세뇌시켜놓고

자유스런 섹스를 금지하고

자기들의 체제에 순응하는 사람들만 주인님상에서 떨어지는 부스러기 맛이나 보여주는 그런거다.

 

동물들을 보라. 물론 그것들도 최고권력자 그러니까 우두머리 수컷이 암컷을 독식하긴 하지만 적어도 인간처럼 섹스에 부끄러움을 느낀다거나 금기시하는 병신들은 아니란말이다. 그래서 인간은 짐승만도 못한거다.

 

우리모두 헬센징노예마인드 갖다버리고 외쳐보자.

 

섹쓰






  • 극단적인 섹스(관련된 매체) 몰입, 극단적인 섹스 금지. 이 두 가지가 조센 징들의 특징.

    제일 혐오스런 건 자기는 섹스에 관대한데, 극단적으로 남은 금지시키려는거.

    그리고 남에게 피해를 안주는 범위의 성생활도 극단적으로 금지하며 오히려 피해를 주는 유교탈레반.

    남에게 피해(인터넷상에서 상스런 말이든)를 주면서도 과도하게 몰입하는 섹스중독자.

    단순한 성중독자면 자기 인생만 피폐해지지.

    크게 이 세가지 유형이 맞물리면서 난장판인 헬조선.

  • 리아트리스Best
    16.12.19

    그러한듯요. 

    본질적으로는 마치 야누스의 얼굴같은 게 조선인과(넓게 보면 일본인도 포함)의 특징이더군요. 
     
    일본인의 경우에는 다테마에와 혼네라는 표현으로 온화하게 나타나나, 조선인의 경우에는 극단적인 사고의 추종과 이중잣대적인 갑질, 민폐라는 형태로 대놓고 나타나지요.
  • 제 개인적인 생각이긴 하지만 성관계 (개인적으로 저는 섹스를 순화시켜서 표현하겠습니다.)를 하는 목적 중 하나인 자기 복제, 그러니까 흔히 말하는 대를 잇는다는 관점에서 보았을 때 지금같이 정말 막장을 달리고 있는 상황에서 살고 있는 현 세대 사람들은 무의식적으로 자기 자손들만은 이런 세상에 살게 하지 않겠다고 하는 바람(?) 같은 게 있기 때문에 그러는 게 아닌가 싶네요. 물론 알다시피 헬조선에서 태어나면 헬센징으로 사는 순간부터 꼬인 것이고 좋은 쪽으로 가지 않는다는 거는 알고 있긴 하지만 흔히 인생은 롤러코스터라고 하면서 좋은 일도 있으면 나쁜 일도 있다는 것을 전제로 말하는 겁니다. 지금같이 한침 나쁠 때에는 좋은 일이 온다는 거를 믿고 있긴 하지만 현 세대 입장에서는 대부분 성인 정도 나이가 되거나 나이가 있다면 늙어 죽기 직전인 사람도 있기 때문에 좋은 일이 온다고 해도 누리질 못하는 경우도 있죠. 그러면 내가 누리지 못 하면 자기 자식이 다음 좋은 일을 누리게 해야 한다는 맹목적이고 관념적인 망상에 사로잡혀서 자손을 낳고 나서 살기 좋아질 때는 자기들은 가장 힘들 때 고생했다면서 유쿄 탈레반 잣대를 들이밀며 자식한테 간섭하고 개입하려고 하겠죠. 힘든 세상에서 자기 태어나게 해 준걸 감사히 여기라며 말이죠... 는 개뿔 단순하게 말하면 그냥 쾌락만 느낄 뿐인데 무슨 이딴 기초적인 사고도 하지 못 하는 헬죠셴징들이 그런 생각조차 하겠나 의문이다. 애초에 자기들도 즐길 거 다 즐기면서 아 오늘도 죄를 지었구나 하는 거는 진짜 개그하려고 연기하는 것도 아니고 인지부조화가 심하다 못해 과잉된 게 아닌가 싶다.
  • 극단적인 섹스(관련된 매체) 몰입, 극단적인 섹스 금지. 이 두 가지가 조센 징들의 특징.

    제일 혐오스런 건 자기는 섹스에 관대한데, 극단적으로 남은 금지시키려는거.

    그리고 남에게 피해를 안주는 범위의 성생활도 극단적으로 금지하며 오히려 피해를 주는 유교탈레반.

    남에게 피해(인터넷상에서 상스런 말이든)를 주면서도 과도하게 몰입하는 섹스중독자.

    단순한 성중독자면 자기 인생만 피폐해지지.

    크게 이 세가지 유형이 맞물리면서 난장판인 헬조선.

  • 그러한듯요. 

    본질적으로는 마치 야누스의 얼굴같은 게 조선인과(넓게 보면 일본인도 포함)의 특징이더군요. 
     
    일본인의 경우에는 다테마에와 혼네라는 표현으로 온화하게 나타나나, 조선인의 경우에는 극단적인 사고의 추종과 이중잣대적인 갑질, 민폐라는 형태로 대놓고 나타나지요.
  • 누나는 역쉬~ 항상 감탄사를 연발하게해~
    리아누나에 대한 칭찬이나 칭송을 자제하려해도...
    그냥 나오네.
    누나의 통찰력은 알아줘야해.
    헬조선운 내세울 것도 없고 세계적으로 폐만 끼치지만,
    리아누나의 존재자체가 헬조선의 자랑거리가 될 수도 있다는 예감이 드네.
    헬조센의 유전자가 우수한가봐.
    누나같은 사람도 존재하니 말야~~~
  • 헬센징
    16.12.19

    결혼에 대한 통제와 섹스와 같은 인간의 원천적인 욕망을 억제하고 조정을 하는 것이 

    노예화 기법의 최고 경지입니다.
     
    이걸 아직도 모르시다니.
     
    만일 남성들이 비용을 않들이고 섹스를 무한대로 할 수 있고 결혼도 가능하다면,
    일에 대한 노력을 별로 들이지는 않을 것 입니다. 그리고 인금이 낮아도 비교적 만족하고 살 수 있는 남자들이 많이 늘어날 것 입니다.
     
    좋은 예로 한국에서 영어를 가르치는 백인 남성들은 임금이 상당하게 낮지만, 별 노력없이 섹스를 할 수 있고 결혼도 가능 하기 때문에 나이가 많아도 한국에 머무르는 인간들이 다수 있습니다.
     
    이런건 부모님, 여성들도 별로 원하지 않고, 고용주도 별로 좋아하지 않죠. 노예화가 불가능 하죠.
     
    헬조선에서는 섹스를 무기화 시켜야 남성을 최대한 일의 노예로 만드는 기법을 구사합니다. 
     
    왜 여성들이 섹스하는 남자친구 따로있고 결혼하는 사람들이 따로 있을까요.
     
    참고로 이건 헬조선 사회와 부모님 그리고 여성들이 동시에 남성들에게 써먹는 기법입니다.
  • 블레이징
    16.12.19
    중요한건 시대가 변해버려서 섹스통제를 해봤자 아무 쓸모없고 오히려 초식남만 미친듯이 늘어나고있다는거...ㅋㅋㅋ
  • 헬조선에서 백인남성이면 무상으로 헬센징암컷과 섹스를 즐길 수 있습니다.
     
    헬조선에서 할센징암컷은 갓양남보다 미천한 존제이지만 동남아암컷보다는 높은 존제입니다.
     
    헬조선 수컷헬센징은 반듯이 결혼과 섹스에 대한 대가를 지불하여야 합니다.
     
    여기는 헬조선 입니다. 뭘 바라세요. 
     
    아쉬우면 백인 되세요.
  • 사실 무로맨틱 무성애자의 입장에서는 그런 게 왜 중요한지 전혀 이해가 안되는지라 미련을 버리고 내려놓으면 마음이 편해질거라는 말밖에는 못 드리겠네요. 

     
    솔직히 섹스를 추종하고 집착하는 걸 전혀 이해할 수가 없어요.
     
    원래는 고대의 현자들이 생각하기에... 인간이 번식에 집착하게되면 사고가 지상에 묶여 자유롭지 못하게 되며, 세상의 돈이나 미모따위에 집착하게 되니 조금이라도 정신을 자유케 하라고 한 말이지만요.
    그러나 현자가 아닌 자의 관념에서는 이러한 말을 쉽게 깨닫기가 어려운데다가, 이중적인 행태를 보이는 통치계급이 자신들의 통치를 위해 조금 비틀어 사용하고 있는 측면도 있어 후대의 사람들이 비판하게 된 거에요.
     
    그러나 이 말 자체가 잘못된 것은 아니며..
    정신의 자유와 세상에의 집념... 세상에 정신(의 자유)을 매이게 하는 요인들 중 보통 인간에게 있어서는 가장 강한축에 드는 번식욕망은 주의할 필요가 있을 것입니다.
  • 슬레이브마스터 입장에선 성행위=출산이어야 합니다. 성욕구가 번식욕구여야 한다는 통념은 지배계층이 의도한거죠. 이 둘을 따로 떼어내서 생각하게되면 노예들이 유한계급을 위한 노동력도 지불하지 않고, 새끼도 치지 않기 때문에 주인입장에선 골치아파요. 그래서 특정 종교등에선 피임,자위 등 출산목적이외의 성행위를 죄악시하기도 했구요.

    뭐 국가주의적 관점에선 인구가 국력으로 연결되서 그렇단 설명도 있긴합니다. 

     

    흔히들 아는 '오나니'도 성경에 나오는 '오난'이라는 남자에서 유래한 말이며 원래의미는 자위가 아닙니다. 그 오난이란 남자가 질외사정을 한게 신의 노여움을 사서 벌을 받는 내용이 나옵니다. 그냥 번식이 목적이 아닌 성행위를 포괄적으로 뜻하는 말이었던게 지금에 와서 자위를 칭하게 된겁니다.
     
    사실 둠조선에서의 남녀갈등 프레임도 의도적이라고 봅니다.  남성차별?에 대한 정확한 타겟은 기득권 수컷들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부분에 대해서는 따로 글을 써야될거같지만 이미 윗분들이 댓글에서 대부분 언급한것들에 힌트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 씹센비
    16.12.21
    그 이유는 간단하오. 뭐 물론 본인도 그닥 이성에 관심을 많이 갖지는 않지만, 일단 저런 성적인 문제는 기득권 세력들과 꼰대들의 주도하에 이루어진 정치질의 일부라고 보는 바이오. 구체적인 내용이 궁금하면 '탈죠센선봉장' 님의 게시글을 찾아서 읽어 보길 추천하오.
  • 그분이 '자본주의적 연애패턴'이란 말을 쓰셨는데 진짜 공감가더라구요
  • 씹센비
    16.12.23
    소인이 보기에 그분은 깨달은 현자에 가깝소.
  • 할례 성감대제거 수술을 유일히 하는 국가 헬조선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관련 게시글을 올려주세요 24 new 헬조선 6004 0 2015.09.21
9913 동포 여러분 3 newfile 좀비생활 118 2 2016.12.19
섹스를 금기시하는거 자체가 헬센징노예마인드 13 new 박멸장인세스코 505 10 2016.12.19
9911 어제 스트레스 이빠이 받아서 국뽕사이트들 가서 현실도피하는 국뽕들한테 폭탄던질라 햇는데. 2 new 安倍晴明 196 3 2016.12.19
9910 박정희 시절에 살아본 사람들은 왜 박정희를 빨수밖에 없는가 14 newfile 불타오른다 412 8 2016.12.18
9909 생각해보면 씨부랄 나도 어렸을때 존나맞앗다 5 new 박멸장인세스코 199 6 2016.12.18
9908 아무리 생각해도 인생은 섹스다 3 new 박멸장인세스코 715 2 2016.12.18
9907 헬조선은 말그대로 진흙늪 이다. 2 new 기무라준이치로 198 3 2016.12.18
9906 일할수록 빚더미, 맞아도 그만두지 못해..20대 알바생의 '악몽' 1 new 기무라준이치로 220 5 2016.12.18
9905 그냥 외국인 친구들만 사귀면서 외국에서 지내는게 저한테 가장 낫고 최선일거 같네요 8 new 북대서양조약기구 280 3 2016.12.18
9904 헬조선에서 결혼은 안하는 게 낫겠더군요. 7 new 인피너스 535 3 2016.12.18
9903 자유함에 대해 2 new 나도한마디(비서실장) 77 0 2016.12.17
9902 조선에 관한 고찰, 이론 정리 new ghjjbv 162 6 2016.12.17
9901 대스승 후쿠자와 유키치의 명언록 3 new ghjjbv 382 7 2016.12.17
9900 제가 너무 철이 없는건가요..? 23 new 김밥 355 9 2016.12.17
9899 씹선비들이 러시아나 터키를 좋아하는 이유가 뭐냐 7 new Uriginal 256 5 2016.12.17
9898 근데 12시간동안 플라스틱 녹여서 일당 7.5받는게 13 new 박멸장인세스코 239 3 2016.12.17
9897 헬조센에선 극단 배우 하지맙시다 3 new oldberry1800 214 9 2016.12.17
9896 인공지능이 인간보다 위대하다고? 헛소리 11 new 아나코캐피탈리즘 203 4 2016.12.17
9895 친일파가 청산되지 않는이유 14 new 강하게공격하고탈조선하자 280 2 2016.12.17
9894 나 왔지만 8 new Delingsvald 214 2 2016.12.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