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내가 쓴글

어릴 때 애비한테 계속 맞으며 자랐는데 애비는 그런적 없다 하고 애미도 기억 안함

이건 또 뭔지

왜 저런걸 당해야 하는지 

 

 

 

통역

아홉 번째입니다. 어릴 적에 아버지에게 맞았습니다.

지금 아버지는 그런 일이 없었다고 하고 어머니도 그런 기억이 없다고 합니다.

왜 그렇게 된 걸까요. 얘기를 부탁드립니다. 

 

 

//

 

'계속 맞으며 자랐다' 를 멋대로 '맞았다' 로 바꿈.

'계속 맞으며 자랐다' 와 '맞았다' 는 많이 다른데?

 

'왜 저런걸 당해야 하는지'

즉, 왜 계속 맞으며 자랐어야 하는지 를 묻는 내용이 있는데,

이 중요한 내용을 멋대로 빼버림.

 

 

 

 

 

 

 

 

 

 

내가쓴글

다른사람들이 나에게 무례한 언동 모욕적 언동 이런걸 계속 한다

많은 경우 나는 그 자리서 바로 인식 못하고 나중에 알고 화가 치민다

이런것에 대해 엄청 강한 분노 복수심 이 든다

그리고 왜 계속 내가 이런걸 당하는가

이에 대해 설명좀 

 

 

 

통역

 

다른 사람에게 무례한 언동을 당한 적이 많습니다.

저는 그 자리에서는 바로 인지하지 못하고 잡에 가서 화를 내거나 합니다.

그에 관한 좀 설명을 원합니다.

 

 

//

 

'무례' '모욕적' 두가지 써놧는데 왜 모욕적을 빼버리고 멋대로 무례 하나만 말해?

 

'엄청 강한 분노 복수심이 든다'

그리고

'왜 계속 내가 이런걸 당하는가'

 

이 두가지가 중요 내용인데 이걸 왜 멋대로 빼버려?

 

 

 

 

 

 

 

내가 써놓은 것

이건 써놓은것 못찾겟는데,

내 기억으로 쓰자면,

 

포경수술에 대한 질문인데,

이 민족은 본래 역사적으로 이런것 안하고 살아온 민족인데,

갑자기 이것이 한국에 대대적으로 퍼져 내 세대 남자 95% 이상이 이걸 미성년때 당했다.

이게 대체 무엇인지.

이 나라에서 태어난 남자들이 왜 이런걸 당해야 하는지.

그리고 이런 중대사안에 대해 언론을 비롯한 사회 모든 주요분야가 침묵하는건 대체 무엇인지.

 

이런 내용으로 써놧음.

 

 

 

 

통역

지금 한국에는 포경수술이 널리 퍼져있어 한국 남성 95% 이상이 미성년자 때 그 수술을 했습니다.

어째서 이런 일이 일어났는지를 알고 싶습니다.

 

 

//

 

 

내 세대 라고 써놧는데 멋대로 한국남성 95%로 내용을 바꿈.

역사적으로 안하고 살아온 민족인데 갑자기 이렇게 된게 무엇인가.

이런 질문이엇는데 역사적으로 안하고 살아온 민족인데 이 부분 멋대로 없앰.

이 나라에서 태어난 남자들이 왜 당해야 하는가도 멋대로 없앰.

언론 비롯 사회 주요분야들 모두 침묵하는건 뭐냐

이 질문도 또 멋대로 없앰.

 

 

 

 

 

내가 써놓은것

부처님으로부터 앞으로의 지구에서 매우 큰 역할을 하게 될 거라는 메세지가 있었습니다.

내가 무엇을 어떻게 매우 큰 역할을 한다는 것인가요.

(써놓은것 못찾는데 내 기억으로 다시 씀)

 

 

 

통역

부처님이 앞으로 이 지구에서 큰 역할을 하게 될 거라는 메시지가 있었습니다.

제가 앞으로 무엇을 하는지, 무슨 역할을 하게 되는지를 알고 싶습니다. 

 

 

 

//

 

 

지가 멋대로 표현 어휘 문장 다 지멋대로 바꿈.

 

다 지멋대로.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대체 이년 머지?

 

 

왜이러는거지 ?

 

 

 

 

 

 

 

저여자가 저러는 이유가 뭘까?

저렇게 지멋대로 하는건 

정신 자체가 심각한 문제가 있는거라 보거든. 

 

 

 

 

 

 

 

 

 

5051819.jpg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관련 게시글을 올려주세요 24 new 헬조선 6112 0 2015.09.21
16729 한국 언론이 조장 하는 것들 new 노인 25 1 2019.06.16
16728 초등학생들의 즐거운 방학...... 1 new Rogue 64 2 2019.06.16
16727 한국 부모들은 자식의 고통에 대해 무관심 한가?ㄹ 1 new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28 1 2019.06.16
16726 내 애비 현대차 연구팀장 이엇는데 폭력적이고 사람말 안듣고 개또라이ㅁ 4 new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49 1 2019.06.16
16725 많이 배운 사람일수록... 정신이 깨어있다? 닫혀있다? 2 newfile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41 0 2019.06.15
16724 한국 지역 감정의 모순 new 노인 27 0 2019.06.15
16723 범죄도 서울 공화국? new 노인 35 2 2019.06.15
16722 동아시아 3대 쓰레기 종족 new 퍽킹코리아 45 2 2019.06.15
16721 초고등영혼이라는 개새끼 이 새끼 국정원 시계 받은 놈이네. 5 new John 90 2 2019.06.15
16720 "지적장애라고 내 딸 따돌리나"..초등학교서 흉기난동 아버지 newfile 니체 46 3 2019.06.15
한국어->일어 통역 이따구로 하는데 이년 대체 머냐. txt newfile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21 0 2019.06.15
16718 한국의 페미코인과 안티페미코인 보면 new 노인 29 2 2019.06.14
16717 어릴때 학대 폭력 당하며 자란 사람들 가해자들에 복수할수 잇어야.ㅁ new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14 0 2019.06.14
16716 많이 안좋은 부모의 비율은 상당히 높고, 부모로서 자질 뛰어난 부모의 비율은 그다지 없고.ㄹ 1 new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19 1 2019.06.14
16715 어릴때 학교랑 군대도 온갖 위헌 위법 범죄적 폭력 학대 모욕 억압 지배 newfile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16 0 2019.06.13
16714 한남이 페미 반대 시위를 안하는 이유 1 new 대한망국사 71 1 2019.06.12
16713 진짜 나라 개터지는중임 ㄷㄷ new 대한망국사 78 0 2019.06.12
16712 내생각엔 . new 아라가키유이 23 1 2019.06.12
16711 한국은 서울 기득권층들과 공권력 사법부 법원 정치권 등이 다 한패거리 먹고 비서울은 범죄짓거리로 죽인다매? new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21 1 2019.06.12
16710 내가 겪은 개또라이 일 인데, 이거 대체 뭐임??. TXT 5 new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51 1 2019.06.11
1 3 - 8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