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북대서양조약기구
16.11.27
조회 수 10051
추천 수 20
댓글 29








1. 정신상태가 정상적으로 돌아왔습니다: 한국에서는 제가 초등학교와 남자중학교에 다녔고 학교와 사회로 인한 정신병에 시달렸고 세브란스 병원 정신과에 자주 다녔지만 영국에 오면서 제 정신상태도 호전되고 정상인처럼 생활할수 있게 되었습니다.

 

2. 생활의 질이 개선되었습니다: 한국에서는 왕따와 학교폭력을 당해 매일매일이 지옥같았지만 영국에 유학오면서 좋은 친구들도 만나고 대화를 나누면서 저도 밝은 아이가 되었습니다. 최근에는 제가 도와주고 있는 중학생 한국인 여자친구도 있고요

 

3. 건강에 신경쓰게 되었습니다: 영국인들은 한국인과 달리 술, 담배를 멀리하고 음식도 웰빙으로 먹고 운동을 즐깁니다. 한국에서 담배도 했었지만 영국에 오면서 끊게되고 영국에 오면서 현지인들을 따라 자연스럽게 건강관리에 신경쓰게 되었습니다. 

 

4. 다른 문화를 배우게 되었습니다: 영국에 오면서 영국인들을 만나면서 여러가지 이야기를 하게 되었고 철학에 관심이 많아졌습니다. 

 

5. 여행을 자유롭게 할수 있게 되었습니다: 현재 저는 영국을 비롯한 여러 유럽의 나라들을 다녀왔고 제가 여행한 나라로는 프랑스, 벨기에, 네덜란드, 룩셈부르크, 스페인, 미국, 멕시코를 다녀왔습니다. 미국의 경우는 영국보다는 조금 못살고 가난한 모습이었고 홈리스 피플도 영국에 비해 많았습니다...

 

6. 여러가지 사상을 접할수 있었습니다: 영국에 오면서 저는 자유와 민주주의에 대해 공부할 기회가 있었고 소득불평등과 권위주의에 대한 문제점에 대해 알게 되었습니다. 한국에서는 자유와 민주주의를 입막음하고 있기에 이에 대해서 공부할 처지가 못되었지만 영국의 학교에서는 자유시민에 대한 학습을 최우선으로 삼으며 자유와 민주주의에 대한 교육을 엄청 많이 시킵니다. 주된 교육내용은 자유시민으로서의 권리과 인권 그리고 부당함과 권위주의에 맞서야 하며 절대로 굴복하지 말아야 한다는 교육을 주로 시킵니다. 영국에서 교육시간에 주로 명예혁명에 대해 많이 이야기하고 프랑스 혁명정신에 대해서도 많이 가르치고 있습니다. 

 

7. 취미에 맞게 공부할수 있습니다: 현재 저는 여기에서 역사와 사회학을 전공하려고 합니다






  • 휴햐히호두Best
    16.12.03
    뭐 보니까 갖고딩같은데 대학이나 졸업하고 말해라 영국 영주권받기가 그렇게 쉬운줄아냐? 주변에 영국에서 공부하다가 결국은 다 한국으로 리턴하는애들 수두룩하다
  • 씹센비Best
    16.11.27
    짐승 사회를 벗어나 인간 사회에 도착하신 것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반드시 헬센 종특 버리고 인간답게 행복하게 사시길 빕니다. 제발 다시는 이 땅에 돌아오지 마세요!
  • 씹센비
    16.11.27
    짐승 사회를 벗어나 인간 사회에 도착하신 것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반드시 헬센 종특 버리고 인간답게 행복하게 사시길 빕니다. 제발 다시는 이 땅에 돌아오지 마세요!
  • 관광으로 가끔씩 갈 예정입니다
  • 씹센비
    16.11.28
    헉! 요즘 외국인 대상 범죄도 있다하니 주의하세요!
  • 이제 센징이들은 외국인이니까 그냥 개돼지 취급 하셔도 상관 없겠네요. 뭐 하는 짓거리 자체가 개돼지 이하의 짓거리만 골라 하긴 하지만 자기들이 인간이라고 착각하는 센징벌레들에게 직접적으로 표출하는 것만 빼면 그냥 벌레 보듯 하면 되니까요 ㅎ
  • 저는 이미 한국을 제 나라로 생각하지 않습니다. 제 고향은 스코틀랜드, 조국은 영국, 상국은 유럽연합
  • 씹센비
    17.03.05
    읭? 유럽 연합과 영국은 한몸이 아닌디유...
  • 탈조선중
    16.11.28
    부럽다 영국가고싶은데 돈이 없다!!ㅠ
  • 8천만원 생활비는 아버지 연봉의 1/3 수준...
  • 탈조선중
    16.11.29
    ㄷㄷㄷ
  • VOLK
    16.12.06
    와,,, 아무튼 무사히 탈조선하셨다니 축하드립니다.
  • 아버지가 뭐하시길래 1년에 2억4천이나 버시나요?
  • 아버지는 대기업의 차장으로 일하고 계십니다. 진짜 빡세게 일해서 벌은 돈이라던데...

  • 대기업 사장도 아니고 차장? 과장다음인 차장 연봉이 2억 4천이나 되나요? 혹시 어느 회산지 쪽지로좀 알려주심 안될까요? 꾸벅..
  • 뭐 그거 외에도 다른 일도 몇개 하시니 그런걸로 돈 들어오죠 ㅎㅎ
  • 뭐 보니까 갖고딩같은데 대학이나 졸업하고 말해라 영국 영주권받기가 그렇게 쉬운줄아냐? 주변에 영국에서 공부하다가 결국은 다 한국으로 리턴하는애들 수두룩하다
  • MC무현
    17.05.10
    무심코 던진 팩트 남에게는 큰 상처가 될수 있습니다
  • Kaboyi
    17.02.28
    wow...you are lucky
  • ㅋㅅㅋ
    17.03.03
    차장..?삼성부장도 연봉 2억4천이안될텐데...
  • 대신 다른 일도 몇개 하시죠
  • ㅋㅅㅋ
    17.03.03
    아 투잡...
    어머님명의로 사업같은거하나보네요
  • 반헬센
    17.05.11
    4잡?"
  • 나는 이생망이지만 내 새끼들만은 이 나라에서 나같이 개처럼 살지않기를 바랍니다ㅜㅜ
  • 톨이장군
    17.04.06
    진짜 사람사는 곳으러 가셨네~~ 여긴 진짜 불지옥같음 
  • 헬유럽
    17.04.15
    ㅋㅋ유학고작간거가지고 탈조센이라고 재는넘도있네 ㅋㅋ 웃기다 영국에서 T2받아야지 이민을성공했다고말하지 ... 
  • 전라컹
    17.04.23
    인증 제로의 여권도 없는 상상충이 쓴 글이라고 99프로 확신. 정신병에 시달리는 자가 갑자기 나라 하나 옮겼다고 호전될수가 없음. 영국 나라 전체가 거대한 정신병동이냐? 더불어서 한국에서 따당하는 놈이 영국가서 안당한다고? 영어를 옥스포드 사전 저자보다 더 잘해도 찐따 같은놈이면 따돌림은 한국보다 더 심할건데? GCSE말고 에이레벨이면 얘기는 좀 다르겠지만. 영국인들이 담배 술을 멀리한다는 소리는 정말 이 글이 개구라라는걸 얘기해준다. 주말만 되면 술마시고 길거리에서 소리치고 웃통까고 깽판치는게 영국놈들인데 무슨 소리인지? ㅋㅋㅋㅋㅋ 당장 내 친구만해도 내가 말리다가 안되서 경찰서 가서 내가 다음날 오후에 데려왔는데??? 더불어서 미국 브롱크스를 갔는지 할렘을 갔는지는 모르겠지만 영국도 홈리스들 많은데 이건 또 무슨 소리인지 ㅋㅋㅋㅋㅋㅋ 나머지 내용은 무슨 지혼자서 상상의 집필중이신데. 저런 얘기는 전문적으로 '대학'에서 '역사'를 배울때 하는 소리고 그냥 자유 주제로 토론할때 하면 친구없어지는 찐따의 필수코스임. 8번보면 대학도 안갔는데 대학도 아닌 곳에서 저런 주제로 토론을 하는것은 너혼자 무슨 나이 70먹은 할아범하고 토론하냐??
  • MC무현
    17.05.10
    아재요 여기선 표현 거칠게 하면 안돼요

  • ㄱㄴㄷ
    17.04.27
    머니만 있으면
  • 인간혐오
    17.06.14
    돈 없으면 탈출도 못하는 이곳은 real 아비규환의 참상 헬조선이다.
    그래서 내가 밀항을 준비중이다. 이 십새끼들아!!!(글쓴이 보고 욕하는거 아님)
  • 이름없음
    17.08.14
    주작의 냄새가 너무 많이 나네요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조회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탈조선은 불가능합니다. 103 updatefile 헬조선 28367 4 2015.05.28
184 일본에서 취업하는 과정 2 file 미러 31674 14 2016.02.12
183 미국 이민 정말 쉽습니다 15 update 악령 29047 22 2015.08.13
182 어떤 언어든 6개월만에 마스터할 수 있다(강연) 13 우리의소원은탈조선 27176 16 2015.10.05
181 대기업 인사 담당자가 쓰는 헬조선 직장 취직하기 42 update 잭잭 25735 23 2015.09.30
180 호주 생활 9년차 혐한인 입니다. 64 update ActDavy 19808 40 2016.07.10
179 캐나다 이민의 황금시대는 끝난 듯 합니다. 19 update ersi 18578 16 2015.09.16
178 [펌] 용접사로 캐나다 알버타 취업이민 왔습니다 18 file 싸다코 13997 31 2015.12.01
177 탈조센 5년차 28 update 누나믿고세워 13901 18 2015.08.12
176 프랑스, 캐나다, 독일 난민신청 후기 (+병역거부자 분들에게 조언) 109 new 시바프랑스 12665 21 2017.08.13
175 헬조선이라는 것에 동의. 답은.. [현직 전공의] 27 update 전공의 12590 25 2015.07.26
174 왜 쉬운 미국으로는 생각을 안하시는지.. 37 update 랍스터배꼽 11374 17 2015.08.29
173 외국여자를 만나더라도 뉴질랜드년은 피해라 36 update 탈조선추진위원회 11360 18 2015.09.17
172 이런 멋진 탈조선 방법이 있었다니 공유합니다 25 updatefile 싸다코 11227 31 2016.02.02
171 탈조선 성공게이다. 47 update 랍스터배꼽 11193 33 2015.08.10
170 석사이상의 탈조선 방법 - 특히 고등학생에게 드리는 글 15 update 녹두장군 10811 17 2016.05.08
169 홍콩으로 탈조선 8개월째, 후기 52 new 조선소녀v 10536 27 2016.12.19
168 젊고 패기있는 형들, 캐나다 주정부이민 추천합니다. 19 update 내목표는탈조선 10452 14 2016.04.02
167 탈조선 하려는 분들 꼭 보세요. 저도 그 중 1人입니다. 44 update l소통l소신l창의l 10386 30 2015.10.10
영국으로 탈조선 후 바뀐것 29 new 북대서양조약기구 10051 20 2016.11.27
1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