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에라
16.08.12
조회 수 532
추천 수 14
댓글 9








위안부 이거 위안부 숫자 부풀려진거고 미국이 7년간 조사한 결과  위안부 증거는 무엇하나 발견되지 않았으며 그런데도 일본이 사과했고 보상까지 다 했다고 말하니까 마치 저그 가족이 당한것인양 아니라고 진심있는 사과 안했다고 빼액빼액 대는 죠센징들

일본을 ㅉㅂㄹ라고 비하하면서 욕하는 지인 죠센징들한테 이 이야기만 하면 다 저 ㅈㄹ함

일본 천왕과 총리가 사과하는 사진 보여줘도 가식적이라고 우겨대며 빼애액 대는 죠센징 클라스

뭘 얼마나 진심어린 사과를 바라는거냐?

위안부 자체부터 부풀려진거고 증거도 없는데도 일본은 대인배여서 그런지 사과 수없이 해왔고 보상금도 지불했는데도 뭘더 바라냐?

지가 먼저 빼애액 대며 버럭버럭하고 큰소리치니까 설득 자체가 아얘 안됨

 

그나마 20대 초반 아는 동생만 ㅈㄹ 안하고 공감함

그 위로 주변 지인 죠센징들 20대 후반부터는 말이 아예 안통하고 지가 더 빼애액 거리면서 승질냄






  • ghjjbvBest
    16.08.12
    내 주위의 조센징들도 반응 똑같음.....  센끼끼 센끼끼 거리며 바득바득 우겨댐....
  • 텐구Best
    16.08.12
    10대소녀 20만?
    혹은 소녀 성인여자 포함해 20만?
    이라고 어쨋든 20만이라고 조센징들이 20년 넘게 계속 씨부리고있는데
    저 숫자에도 아무 근거 없음. 
    당시 정황보면 저게 도저히 사실일수 없다는건 명확함.
  • 정확한 정보인지는 모르겠는데 박정희, 박태준이 중화학, 제철산업시설 조성할 때 일본한테 1억달러 차관받았고 보상금 명목으로 받아 산업에 재투자했던 액수도 꽤 됐다고 들었다

  • 우디앨런
    16.08.13

    위안부가 아무 증거도 없음에도 불구하고 한국이 우기니까 일본이 사과한 거 라는게 상식적으로 말이 됩니까?
    1993년에 일본이 조사한 후 고노담화로 위안부 강제성 인정했음. 일본 스스로가 위안부 인정하고 사과했는데, 증거가 없다고 하는건 말이 안되죠.

    정대협에서 위안부 피해자들이 요구하는 것을 살펴보면 
    -일본군 위안부 범죄 인정, 진상규명, 국회 결의 사죄, 법적 배상, 역사교과서 기록, 위령탑과 사료관 건립, 책임자 처벌임.
    일본은 독일과 달리 아직도 군국주의자 기시 노부스케의 손자가 지배하고 있는 나라이므로, 현실적으로 일본 내에서 가능한 것은 거의 없다고 봄. 하지만 범죄인정은 과거에도 한 적이 있으니 법적 배상으로 이를 확실하게 한다면 국제 관계적으로, 감정적으로 문제가 대부분 봉합될 듯 함. 저는 법적 배상이 이루어져서 그 할머니들 가시기 전에 마음이라도 풀어줬으면 하는 바람이 제일 크고, 그게 안된다면 해결되기 전까진 한국정부가 이것을 외교적 도구로 사용할 수도 있다고 봄. 위안부 같은 반인륜적인 범죄는 나찌마냥 가해자가 수십, 수백년간 까여도 할 말 없는 사안이니까. 법적 배상이 현재 불가능하면 총리가 바뀌기를 기다리며 다음 정부로 넘기는게 맞는데, ㄹ혜 이년은 외교적으로도 사용가능한 무기를 스스로 던져버렸다는 점에서 개멍청이임.

    피해자들은 제외하고, 한국 위안부 단체는 문제의 해결을 위해서는 반드시 반일성향을 띄어서는 안됨. 반일 성향을 띄게 되면 위안부 문제는 절대 해결될 수 없음. 일본 내 좌파와 연대하고 군국주의자들에 한해 비판하는 것이 옳음. 반일로 갈게 아니라 개좆같은 돈 받고 일본의 책임을 면피시켜준 한국 정부한테 사과 및 보상을 요구하는게 오히려 현실적이지 않을까 하는 생각도 드네요..
  • 먼저 위안부는 일본의 잘못이 맞으며, 점령지에서 현지 여성들을 강제 징발하고 착취하며 임의대로 처분하는 등 반인륜 전쟁범죄를 저지른 것은 분명합니다.

    다만 조선에서의 위안부는 경우가 조금 다르기는 하지요.

     
    일단 위안부 할머니들이 증언하는 대로 강제적으로 끌려가거나 정신대 취업사기에 속아 자신의 의사에 반해 끌려간 건 대부분 사실입니다.
    또한 이러한 증언이 후대에 정신대와 위안부를 혼동하게 되는 원인이 되기도 하였구요. 
    그러나 조선에서 강제로 혹은 사기를 쳐서 여성들을 위안부로 몰아넣은 주체는 대부분 조선인 지주나 권력가, 혹은 조선인 브로커이며 주로 조선인 위안부 포주에게 팔아넘기는 형태로 진행되었습니다.
    실제로 당시 기록을 보면 일본군 준군속(군대를 따라 이동하기는 했지만 신분은 민간인인)으로서 위안부 포주가 되어 위안부의 운영을 맡았던 주체는 대부분 조선인이었지요.
     
    그렇다고 할지라도 일본군대의 여성 강제징발과 임의처분조치, 조선에서의 관리감독이 매우 허술하고 인권침해가 공공연하게 일어났음에도 시정을 하지 않은 것은 분명한 일제의 잘못이며, 이에 대해 고노담화 등을 통해 전후 수 차례에 걸쳐 사과를 할 수 밖에 없었던 것이지요.
     
     
    다만 이미 국가간의 보상과 사죄는 어느 정도 정리가 되었으며, 현재 위안부 및 일본제국 강제징용자에 대한 보상 & 사죄 전달의무는 현재 한국정부에게 있습니다. 이미 1965년 한일기본협정의 보조 협약으로서 한국에는 3억달러 무상지원 + 3억달러 차관 + 2억달러의 상업차관(일본 민간이 제공)이 주어졌는데, 이 대신 식민지배의 피해에 대한 대일청구권을 영구히 포기하는 것으로 되어 있습니다. 
    -> 즉 이미 한 - 일간 보상의무는 깨끗하게 완료되었습니다.
    다만 헬조선정부가 과거 보상금액을 삥땅친 사실을 드러내려니 엄두가 안 나 일본에게 계속 잘못을 미루는 것이지요.
     
    이 협정을 체결하면서 당시 군사정권을 신뢰하지 못하였던 일본 정부는 관련 행정 처리를 하여 피해자에게 직접 전달하겠다고 하였으나, 박정희 정부가 내정간섭이라는 이유를 들며 거부한것. 
    결국 피해자들에게 보상이 가지 못하였고, 형식적인 보상시늉으로 지불된 5%이하의 금액을 제외하면 전부 당대 군사정권이 말 그대로 삥땅친 것이에요. 결국 이 금액이 50년간 지불되지 않았으니, 한국정부가 모든 책임을 지고 지연이자와 물가상승을 감안한 금액을 지불하여야 할 의무가 있습니다. 결국 일본은 보상을 하였으나, 헬조선정부가 중간에 끼어 금액을 삥땅친거지요.
     
    사과 또한 역대 일본 총리가 고노 담화 등 여러 차례의 담화(심지어는 아베도 하였지요...)를 통해 국가적으로 반성하고 사죄의 의사를 보이는 한, 받아들일 수 있어야한다고 봅니다. 
    언제까지나 그걸 가지고 물고 늘어질 수도 없는 노릇이며, 일단 일본이 죄를 짓기는 하였으나 사죄와 보상을 나름대로 노력하며 한 것이니까요. 이렇게 포괄적으로 보상하며 사죄한 식민지배국은 일본이 거의 유일합니다.
    다른 식민지배국은 오히려 눈치봐가면서 자신보다 약한 국가와 민족에게는 현대에 이르기까지 사죄를 하지 않고 있으며, 오히려 독립할 때 독립비용을 내라고 협박했던 경우도 부지기수였지요.
     
    헬조선 언론은 연일 일본이 군국주의한다고 떠드는데, 실상은 일본보다는 헬조선이 군국주의 국가에 더 가깝습니다.
    일본은 과거 일제와는 달리 헬조선마냥 강압적인 징병제도 아닌데다가, 병력도 헬조선의 절반 이하이며, 사회 전반적으로 군사정신을 강제적으로 주입하려고 난리치는 쪽은 헬조선인데 과연 누가 군국주의 국가일까요?
  • 우디앨런
    16.08.13
    한국이 전체주의씹창 나라라는 것에 동의합니다.
    제가 언급한 군국주의는 위안부 피해자들이 요구하는 것이 군국주의자 손자의 정부에선 관철되기 힘들다는 맥락에서 나온 것 입니다.
    주장에 대부분 동의합니다. 하지만 피해자들이 한국정부로부터 보상을 받았다면 지금은 이 문제가 사라졌을까요? 제가 알기로, 일본이 위안부를 부정하는 것을 본 피해자 한 분이 분노해 이를 증언하면서 위안부가 세상에 알려졌습니다. 애초에 돈 때문이 아니었습니다. 일본이 위안부의 강제성을 인정하고 반성한 것은 매우 잘한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렇다면 그에 맞게, 보상이 아닌 배상을 하는 것이 마땅하다고 봅니다. 사람이 사과를 할 때는 손을 비비고 무릎을 꿇는데, 국가는 이것을 배상으로 표현하는 거니까요.
  • 우디앨런
    16.08.13
    더불어 한국정부는 이에 대해 응당 보상을 하여야 한다고 봅니다.
  • 왜곡과 날조로 범벅된. 반일의 필수요소 리앙쿠르, 위안부.

  • kimchifucks
    17.03.20
    그당시 조선남자들도 징병되서 개죽음 당한거는 묻히고 있는것같아서 이소한민국에선 남자는 파리목숨취급하는거나 다름없음. 제가 말하고 싶은건 왜 여자의 희생만 분개할일이고 고결해야되는지 의문입니다. 분명히 폐미니즘과 관계잇는듯함. 정부가 오래전부터 계속 과거 자꾸 운운하는것도 비리은폐,정치관심 줄일려고 개,돼지 국민들에게 타겟을 일본에게 맞출려고 의도적으로 자행하고 있는겁니다.
  • ghjjbv
    16.08.12
    내 주위의 조센징들도 반응 똑같음.....  센끼끼 센끼끼 거리며 바득바득 우겨댐....
  • 텐구
    16.08.12
    10대소녀 20만?
    혹은 소녀 성인여자 포함해 20만?
    이라고 어쨋든 20만이라고 조센징들이 20년 넘게 계속 씨부리고있는데
    저 숫자에도 아무 근거 없음. 
    당시 정황보면 저게 도저히 사실일수 없다는건 명확함.
조회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CF 제작 81 new 헬조선 15692 12 2015.08.21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6035 1 2015.07.31
3808 갓한민국 상위 20% 대기업 직장인 모습 16 new 잭잭 17718 24 2015.09.22
3807 헬조선녀 vs 스시녀 vs 프랑스녀 49 new 누나믿고세워 15944 18 2015.08.26
3806 헬조선 직장인들의 평균 연봉과 분포 9 new 헬조선뉴스 15170 18 2015.07.29
3805 헬조선에서 기술직으로 산다는 것? (공작기계 A/S 기사) 18 new 헬조선탈주자 11463 13 2015.10.18
3804 뉴질랜드 이민 4년차 솔직히 느낀점 31 new aucklander 9970 47 2015.12.04
3803 헬조선에서 MCT 기술자로 살아가기 좆같은 썰.txt 32 new 잭잭 9709 23 2015.09.29
3802 미군 들어오고 국방부에서 연락온 썰을 풀어볼까 합니다.. 44 new 탈조선한미군 9578 45 2015.12.10
3801 헬조선 좆소기업 100% 경험담 18 new 메가맨 8265 13 2015.08.28
3800 한국에서 성매매가 불법인 이유 txt. 21 new 탈죠센선봉장 8251 17 2015.09.22
3799 ㄹ혜님 공약 다시보기.. 26 newfile 허경영 8099 28 2015.10.12
3798 [오르비펌] 지방의치한 학생들의 굴욕 썰 모음 14 new 펭귄의평영 6766 5 2015.08.08
3797 싱가폴의 실체를 알려주마 (그리스에 이어 2탄) ㅋ 23 new hellrider 6750 17 2015.09.23
3796 가난한 자들은 왜 보수를 좋아할까? 20 new 박군 6654 26 2015.11.21
3795 좋은글 추천) 남자와 여자의 세계관 차이점 26 newfile 214124 6506 23 2016.03.21
3794 헬조선이력서vs외국 이력서 전격비교 21 newfile John_F_Kennedy 6465 23 2016.02.12
3793 한국의 원정녀,성매매에 대한 고찰(考察) 45 new 헤루쵸세누 6465 31 2015.10.28
3792 서울대생 자살... 유서 내용도 공개 됬습니다. 26 new 모두의죽창 5455 25 2015.12.18
3791 나라가 망하는 6단계 32 newfile 뻑킹헬조선 5050 36 2015.11.11
1 - 1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