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이슬람 문화의 특징을 두가지로 꼽으로 하면, 하나는 테러리즘, 다른 하나는 근친 결혼이다. 테러리즘과 근친결혼은 아주 가깝게 연결되어 있다. 눈치 빠른 사람은 아하! 그렇겠구나! 하고 눈치챘을지도 모른다.

 

이슬람의 테러는 잘 아니까 더 설명할 것이 없어 생략하고,

아주 중요한 근친결혼에 대해 살짝 들여다보면,

파키스탄인의 70%, 터키인의 40%가 근친으로 태어난 사람들이다.

(Jyllands-Posten, 27/2 2009 "More stillbitths among imigrants")

그외 아랍인들의 거의 반 가까이 근친으로 태어난 사람들이다.

(Reproductive Health Journal, 2009 "Consangunity and reproductive health among Arabs").

무슬림 가정의 첫 사촌들은 수많은 세대를 내려오면서 근친 결혼하는 전통이 있다.

이런 전통은 필연적으로 정신과 신체에 치명적인 유전 질환을 증가시키는 원인이 된다.

동족 근친 결혼은 정신과 적으로 우울증과 정신분열증 유발가능성을 400배나 높이고, 심각한 질병과 장애 확률을 보통의 1800 배나 높게 한다.

지능 지수에서도 근친하지 않았을 때보다 평균 10~16 이나 낮은 것으로 나왔다. 이 결과 사회적 처신과 감정이입에서도 평균 대상보다 더 낮은 결과를 보였다.

 

사진의 두 팔레스타인 이슬람 청년은 근친결혼으로 태어난 쌍둥이인데 병명이 pseudohermaphrodism(위자웅 동체), 남성 생식기관이 배 안쪽에 들어있은 상태로 외형상은 여자의 성생기.

 

 

 

오래 전에 어느 의료 전문가로 부터 근친의 위험성에 대해 이야기를 듣다가 이슬람교 쪽 이야기를 들은 적 있다.

오늘 자료를 보니까 과연 그 말이 맞구나하는 생각!

 

근친을 하게 되면 선천성 질환이 당연히 두배가 높아진다.

국민의 40%, 70% 가 근친결혼을 이루어진 사람들이다 보니까 여러가지 질환과 정신과적 질환을 앓고 있는 것이다.

정신과적 질환에서는 당연히 이스라엘, 한국, 미국 등 사람들보다 지능지수, 논리와 이성, 상황판단, 위기극복, 감정제어 능력등 인간이 발휘할 수 있는 모든 능력에서 이슬람쪽이 뒤지는 것은 당연하다.

 

중동이 그렇게 많은 석유가 펑펑 쏟아지고 국토도 넓은데 아직도 저 모양 저꼴로 미개와 후진을 면치못하는 것은 생물학적 통계로 봐도 바로 알 수 있다.

 

이스라엘이나 서구문명과는 치열한 두뇌싸움으로는 도저히 안되고 끓어오르는 감정을 제어못해 툭하면 사람 목자르고 집단학살이나 저질러서 만용이나 자랑하고 나라를 이끌어 가는 능력과 수단이라고는 겨우 한다는 짓이 존재하지도 않는 알라의 힘을 빌려 협박과 공갈로 백성들을 옴싹달싹도 못하게 하는 독재 밖에 없는 것이다.

 

7세기 부터 1,400 년간을 근친간에 피를 주고 받았으니 유전적 정신지체 장애 유병률이 축적될 대로 축적되어 어느 누구도 인식하지도 못하는 사이에 아랍 전체가 그렇게 특정지워진 것이다. 기가 막힌 사실이다.

쉽게 말해서 정상결혼한 사람들과 비정상 결혼한 사람들이 어떻게 제대로 된 경쟁이 되겠는가 말이다.

 

근친 결혼....공동체 구성원이 절대 부족하거나 부득불 그렇게 할 수 밖에 없을 경우면 몰라도 인간의 행복을 위해 절대 피해야할 결혼방식이다.

 

 





  • naragoBest
    16.07.29

    헬조센의 역사도 노비에 의한 근친관계가 꽤 오래 지속되었다고

    그러지 않았나요?
     
    근데 헬조센징들은 무슬림들에 비하면 테러는 그닥;;;
    겁이 많아서 그릉가? ㅋㅋ
     
    벽에 똥칠하면서 가늘고 길게 오래오래 살고싶은뎅,,,
    자살폭탄테러하면 안되는거임~
     
    대신에, 옷이든 신발이든 가방이든, 뭐 하나 유행타면
    전국민이 다 입고, 신고, 메고 ㅋㅋㅋ (-> 이건 어떤 병인가요?)
     
    조금이라도 금전적으로 잘해주는 쥬인니뮤 만나면,
    그 쥬인니뮤가 시키지도 않았는데, 사람들 만나면 
    "우리 쥬인니뮤 욕하지마, 가만안둘꺼야, 이러면서 과잉충성 ㅋㅋ
    일명, 알아서 긴다고 그러죠 ㅋ (시키지도 않았는데 ,,,ㅋ)
    쥬인니뮤가 민망해할 정도로 쥬인니뮤 앞에서 처절한 라이브쇼를~
    ( 예, 독립운동가의 식솔들을 찾아가 칼로 베어 죽인다든가, 시키지도 않았는데 부정한 쥬인니뮤 보디가드 자청하면서 사람들한테 얻어터져가며 쥬인니뮤 몸가드해주거나 ㅋㅋ)
     
    반상제는 이미 오래 전에 사라졌는데, 헬조센들의 뇌에는
    굳건히 아직도 건재함 ㅋㅋ 
    자신보다 조금이라도 약해보이거나 가진게 적어보이면,
    하대를 하는거임 초딩들이 학교가서 자기집 부모 차 자랑 평수자랑
    , 휴거(휴먼시아 임대 거지) 따시키기 등등 (-> 부모들의 잘못된 교육과 비뚤어진 사회의 문제가 크겠지만, 과연 원인이 그것만일까? 혹시 헬조센징  어린이들의 유전정보는 정말 다른나라의 아이들과 비교해 전혀 문제가 없는것일까?ㅋㅋ)
     
    근데 비교적 어린나이인 청소년기에도 가방, 옷등 뭐 하나 유행하면
    다 입고 메고 다니면서 뿌듯해하는거 보면
    이건 뭔가 선천적 유전형질에 기인한 거 같기도 하고~
  • johnBest
    16.07.29
    자기 친딸인 노비년 다시 임신시키기 ㅋㅋㅋㅋㅋㅋ 노비인 에미년도 따먹고, 딸년도 따먹고, 아주 인간 안 되는 것들.
  • 씹센비
    16.07.29
    헬센징, 개슬람, 짱깨.
    셋다 존나 미개함
  • 조선인들의 근친상간은 이스람과는 또다른측면이 있습니다..조선인들은 방계가 아닌 직계로 근친상간을 했다는 증거가 염기서열로 확인이 많이 된답니다..이슬람은 사촌끼리 방계로 근친상간을 많이하고요..저는 조선인들의 유전적인 문제뿐만아니라  반일책동을 통한 민족문화계승운동때문에 현재 우리사회의 봉건성이 유지되고 재생산된다고 생각하는 사람입니다..근대 유럽도 중세의 암흑기문화를 단절하고 새롭게 문화를 구축했는데 우리는 우익부터시작햇 좌익까지 모조리 민족문화유산을 강조합니다...사실 민족문화유산이라는것은 말이 좋아 민족문화이지 인류 보편성과에서 벗어나는 지역적 문화적 특이성과 변태성에 불과한문화입니다..
  • john
    16.07.29
    자기 친딸인 노비년 다시 임신시키기 ㅋㅋㅋㅋㅋㅋ 노비인 에미년도 따먹고, 딸년도 따먹고, 아주 인간 안 되는 것들.
  • roo
    16.07.29

    개나 고양이의 쇼 등급을 유지하고자 하는 전문 브리더들은 피가 너무 섞였다 싶을 경우, 외부의 다른 종을 투입시켜서 다시 번식을 이어나갑니다. 예를 들어 뱅갈이란 고양이가 있다면 가계도의 상위에 뱅갈만 있는게 아니라 다른 종도 끼어 있다는 것이지요. 이런 식으로 영점으로 되돌려 유전자의 손상을 복구해 유전병의 발병률을 낮추려 노력을 합니다. 이와 같은 이치로 단일민족을 자랑하는 만큼, 한국 남녀가 결혼하면 저능아가 나올 가능성이 높은 것입니다. 한국인이 외국인과 결혼을 해야만 그나마 애 다운 애가 나옵니다. 이웃집 찰스나 그런 프로그램에 나오는 혼혈아들을 보십시요. 얼마나 사랑스럽습니까? 반면에 순혈 한국 어린애들은 대체로 뭔가 징그럽고 재수가 없지요.

  • roo님과 john님그리고 나라도님 파리드님....

    요즘에 저는 환경결정론보다는 유전자 결정론이 더 설득력이 있다고 생각합니다..ㅎㅎㅎ

    아무래도 탈조선이 답이 아닐까요?? 반도에서 말라죽느니 해외에서 새인생을 살아야겠다는 생각이 들어요..

    하버드나온 유명한 현각스님도 헬조선에서 환멸을 느끼고 본국으로 돌아간다고 합니다...정상적인 사람들에게는 한반도가 생지옥인것입니다

  • roo
    16.07.29
    예, 한반도는 가축들의 축사입니다. 모든 사회는 가축적 속성을 지닌다고는 하지만, 그 질적인 차이는 스위스 유기농 방목 젖소와 더러운 오물천지의 식용견 사육장인 것입니다. 저는 그런 식용견 사육장 고발 프로를 보면 거기 나오는 똥개들과 한국인의 삶이 오버랲 되어서 마음 한 켠이 불편하더군요.
  • john
    16.07.29

    음 어차피 이 나라는 답이 없다는 것은 진실임.

     
    역사의 사례를 찾자면, 독일바이마르공화국이라는 것도 실은 히틀러독재 이전부터 답없다 그랬고(힌덴부르크 독재 ㅋㅋㅋ), 결국 미국으로 많은 독일인들이 떠났는데, 히틀러몰락과 함께 완전히 잿더미로 된 독일을 재건하는데, 그 탈출한 독일인들이 많은 힘이 되었다고 알고 있음.
     
     
    그러므로, 걍 이 나라를 위해서라도 이 나라를 떠나주는게 답이고, 이 나라적인 모든 것은 한동안 잊고 사는게 답임. 그러다보면, 언젠가는 이땅을 위해서 힘이 되어줄 빛과 소금이 될 존재가 되어 있을 때, 그리고 히틀러와 파시스트새끼들은 모두 멸망한 뒤의 때가 왔을 때에 그 때에 고향생각 좀 해주면 되는 것임.
  • 교착상태
    17.03.19
    한국도 근친국가로 길거리 애새끼들 쌍판울 보면 ctrl + c , v
    복붙이 판울 치는구만 어디서 이슬람이 한국보다 미개하다는 소리를 쉽게 하는거냐?
  • 위천하계
    17.03.20
    자기 신념을 지키기위해 테러라도 할줄 알면 다행이지요.
  • timecraft
    17.03.20

    한국은 데이터 자체가 없네. 

     

  • narago
    16.07.29

    헬조센의 역사도 노비에 의한 근친관계가 꽤 오래 지속되었다고

    그러지 않았나요?
     
    근데 헬조센징들은 무슬림들에 비하면 테러는 그닥;;;
    겁이 많아서 그릉가? ㅋㅋ
     
    벽에 똥칠하면서 가늘고 길게 오래오래 살고싶은뎅,,,
    자살폭탄테러하면 안되는거임~
     
    대신에, 옷이든 신발이든 가방이든, 뭐 하나 유행타면
    전국민이 다 입고, 신고, 메고 ㅋㅋㅋ (-> 이건 어떤 병인가요?)
     
    조금이라도 금전적으로 잘해주는 쥬인니뮤 만나면,
    그 쥬인니뮤가 시키지도 않았는데, 사람들 만나면 
    "우리 쥬인니뮤 욕하지마, 가만안둘꺼야, 이러면서 과잉충성 ㅋㅋ
    일명, 알아서 긴다고 그러죠 ㅋ (시키지도 않았는데 ,,,ㅋ)
    쥬인니뮤가 민망해할 정도로 쥬인니뮤 앞에서 처절한 라이브쇼를~
    ( 예, 독립운동가의 식솔들을 찾아가 칼로 베어 죽인다든가, 시키지도 않았는데 부정한 쥬인니뮤 보디가드 자청하면서 사람들한테 얻어터져가며 쥬인니뮤 몸가드해주거나 ㅋㅋ)
     
    반상제는 이미 오래 전에 사라졌는데, 헬조센들의 뇌에는
    굳건히 아직도 건재함 ㅋㅋ 
    자신보다 조금이라도 약해보이거나 가진게 적어보이면,
    하대를 하는거임 초딩들이 학교가서 자기집 부모 차 자랑 평수자랑
    , 휴거(휴먼시아 임대 거지) 따시키기 등등 (-> 부모들의 잘못된 교육과 비뚤어진 사회의 문제가 크겠지만, 과연 원인이 그것만일까? 혹시 헬조센징  어린이들의 유전정보는 정말 다른나라의 아이들과 비교해 전혀 문제가 없는것일까?ㅋㅋ)
     
    근데 비교적 어린나이인 청소년기에도 가방, 옷등 뭐 하나 유행하면
    다 입고 메고 다니면서 뿌듯해하는거 보면
    이건 뭔가 선천적 유전형질에 기인한 거 같기도 하고~
댓글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CF 제작 80 new 헬조선 15037 12 2015.08.21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5822 1 2015.07.31
3662 과거의 영광에 연연하지 않는 몽골 140 newfile 살려주세요 1653 19 2016.06.26
3661 정신나간년이 한둘이 아니다... 138 newfile rob 4266 33 2015.12.15
3660 헬죠센 출장 다녀온 썰 86 new 누나믿고세워 3215 33 2015.09.28
3659 한국이 망조가 든 이유는 82 new 노오력이부족하다 3953 26 2015.09.10
3658 제가 세월호 사건을 보며 느낀점은 한국의 교육에대한 문제점입니다 78 new 탈죠센선봉장 1328 20 2015.10.24
3657 내가 제일 좆같아하는게, 외국이나 헬조선이나 다 같다는 말인데. 74 newfile 블레이징 1720 23 2017.04.23
3656 학벌주의는 학벌제도 그 자체에 의해서 종말을 맞이하게 될겁니다. 66 new 진정한친일파 1911 21 2016.11.23
3655 베트남 성폭행 피해자 할머니들..................txt 66 newfile 탈좃센 2285 22 2015.12.07
3654 헬조선 여자 군대 66 new 너무뜨거워 2325 14 2015.10.25
3653 한국인의 언어와 커뮤니케이션 65 new 무스탕 2201 27 2016.10.21
3652 죽창 얘기하니까 이 연설이 생각난다. 64 new 미개한반도 1481 23 2015.08.29
3651 진심 혼혈인데 살기힘들다. 63 new 리파 2796 37 2016.01.30
3650 남성의 역차별: 헬조선의 가부장적 문화 폐해 63 new 지옥소년 1506 13 2015.08.20
3649 헬조선 관련 책(?)을 써보려 합니다. 62 new 씹센비 2847 70 2015.12.28
3648 솔직히 한국의 진짜 역사를 알리는 것이 우선인 것 같습니다 62 new Delingsvald 2011 15 2015.12.16
3647 헬노예들아 ,,, 술 쳐먹은 넘 조심해라,,, 맞아 뒈져도 말못한데이,,, 62 new 미리내가우리 1521 20 2015.12.03
3646 중소기업 개발직 인턴 끝나고 추노 했습니다. 61 new 무간도 3825 35 2015.10.22
3645 강퇴 조치 60 new hеllridеr 1654 25 2016.07.29
3644 윤서인의 조이라이드 헬조선 편 60 newfile 허경영 3886 23 2015.10.07
1 - 1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