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저는 평생을 양성평등에 헌신하신 어느 여성운동가의 자식이며

저도 현재 소위 운동권에 투신하는 한명의 사회 운동가로써


여러사람의 희생으로 이룩한 대한민국의 페미니즘이 

일부의 극단적 선동에 무참히 망가지는 사태에 글을 올려봅니다.

장문이지만 한번쯤 읽어주시면 너무나 감사하겠습니다ㅠ



안녕하세요. 메갈리아 유저분들께 고합니다.



여러분들은 ‘여성혐오를 없애는 그날까지‘ 라는 그럴 듯한 슬로건 아래

이러한 무차별 폭력행위들을 자행하지만, 결과는 결국 저같이 여성혐오라는 단어조차 생소했던 


대다수의 시민들에게 여러분들이 뒤집어쓴 방패인 ‘대한민국 여성’으로 

대변되는 적나라한 모습을 세상에 각인시키며, 


결과적으로 우리 사회에 ‘여성혐오’가 뿌리깊게 확산되는데 

최선을 다해 이바지 하고 있습니다.



여러분, 우리 조금만 생각해 봅시다.



여러분이 주장하는 사회에 만연한 여성혐오 분명 일리 있습니다.

최근 일베 및 남초 커뮤니티들에서 그런 비상식적인 말들이 만연했던 것은 사실입니다.



하지만 여성커뮤니티는 안 그랬던가요?

최근 논란이 된 60만 회원의 여성시대만 해도 그렇습니다. 

그간 철저한 은폐아래

남성혐오, 여성혐오, 성희롱, 음란물, 불법공유, 저작권침해, 

밀수, 마약류판매, 불법 약품 남용 등등등..

차마 입에 담기도 어려운 불법행위들이 줄줄히 나왔습니다.



여자 아이돌들의 성 상품화를 이야기 하지만. 

애시당초 대한민국 남녀 아이돌 시장 중

뭐가 클지는 동네 초등학생도 알겁니다. 

가슴강조는 범죄면서 짐승돌 확찢남은 섹슈얼리티일까요?



사회의 만연한 여성차별만을 이야기 하며 남녀 임금격차가 OECD 13위인 것을 지적하지만

혹시 대한민국 남성 자살률이 OECD 1위(여성의 2.6배) 

그것도 여러분들이 사이트내에서 ‘애비충’이라 부르는 

40-50대 자살률이 압도적인 세계 1위인 것은 아시나요?



왜 그런다고 생각하시나요?

여성들이 차별받는 만큼 남자들은 남자라는 이유로 

강제로 짊어져야 하는 차별이 많다는 생각은 한 번도 안해보셨나요?

애시당초 강요된 성역할은 서로에게 고통을 줍니다.



여성이 더 나쁘다 남성이 더 나쁘다 이런 이야기를 하자는 것이 결코 아닙니다.



대부분의 여러분이 성장한 80-90년대 이후로 이미 대한민국은 성차별의 잔재는 남아있되,

연애, 사회생활, 방송, 문화, 생활 전반에서 

남녀한쪽만이 일방적으로 차별받는다 말하기 따지기 어려운

차별과 역차별이 공존하는 세상 이라는 겁니다.



2015년 대학진학률 女학생 75%, 男학생 68% 

국가의 최고 통수권자의 성별이 여자인 이 나라가.

정말 님들이 말하는 심각한 여성차별사회라면 가능한 일일까요.



여러분들은 항상 여성혐오에 대해 10년간 누구도 관심주지 않았다.

여성인권은 정체되었다고 이야기 합니다.



그렇다면 묻고싶습니다. 

주변에 일베나 소라넷 한다고 하면 

대한민국에서 정상적인 사회생활을 할 수 있다고 보십니까?



여러분들이 X빨 사이트 라고 말하는 나무위키라는 사이트가 있습니다.

일베를 한번 검색해 보셨나요. 사건사고탭을 한번 가보시기는 했습니까?

메갈리아와는 비교안될만큼 많은 그들이 일으킨 병폐들이

쭈욱 정리되어있습니다.



이미 그들은 충분히 쓰레기 취급을 받고있으며

우리는 저러지 말자는 반면교사의 역할을 충실히 하고 있습니다.


(소라넷의 경우는 그저 해외서버에 계속된

서버이전으로 거듭된 주소 차단에도 국법으로

딱히 방도가 없는 상황입니다.)



하지만 님들의 생각은 다를 수 있습니다. 

‘아니야 대한민국은 여자들이 훨씬 차별받고있어!‘

그 생각은 좋습니다. 누구나 자유로은 사상을 가질수 있는거 니까요.



하지만 여러분들은 여러분들의 사상과 생각이, 

누구든지 이유없는 폭력과 사상강요를 당하지 않을

대한민국의 헌법보다 위에 있는 절대 권한이라고 생각하는 거 같습니다.



얼굴에 큰 흉터가 있는 사람이 있다고 생각해봅시다.

흉터가 너무 아프고 사람들의 멸시가 너무 싫었습니다.

내 아픔을 알아주지 않는 세상이 너무 미웠습니다.



그래서 같은 흉터가 있는사람들끼리 우르르 몰려가

지나가는 사람들의 얼굴에 칼을 꽂고 그어버립니다.

그리고 줄줄 흐르는 피를보며 이렇게 이야기하는거죠.



‘아프지? 너도 똑같이 아파봐

이제 내가 지금까지 얼마나 아팠던지 알겠지?‘


그 사람이 ‘아파, 왜 나한테 이러는거야’ 하면


‘나도 알아 하지만 우리가 아플 때 넌 뭐했어?

너도 잘못이 있어 우리의 뜻을 이루기 위해선

어쩔수 없어 조금만 참아~‘



이것이 바로 여러분들의 적나라한 모습입니다.


남자의 훼손된 성기사진을 보며 좋아하고

남자아기는 태어나자마자 갈아버려야 한다

여러분들을 이 세상에 있게 한 자기 아버지에게조차 

정자 제공충, 애비충이라 부르는,

거기 어디에 숭고한 가치를 가진 사회운동정신이 존재한다는 겁니까?



명확한 폭력, 그것도 상호간의 쌍방차별과 다른 생각이

존재하는 상황에서 자기의 생각과 사상만이 옳다하며

그 대상을 원인제공자가 아닌 무고한 대부분의 시민으로 확대한 무차별 공격



아이러니한 것은 정작 여러분들이 가장

심각한 여성차별을 저지르고 있다는 사실입니다.



자신의 뜻에 맞지 않으면 같은 여자라도 명예자x니 x빨년이니

입에 담기도 힘든 욕설로 혐오하며 비방하고 잘라내며

(이미 사이트도 한번 분열되었죠. 분리된 사이트 이름이.. 우보끼.. 뜻은 차마..)



대다수의 여자들에게 코르셋녀 정조대녀라는 성차별 프레임을 씌워놓고 

계몽해야 할 대상으로 생각합니다.



이것이 여러분들 행동의 주체가 되는

또한 대다수의 여러분들을 선동하는 

대한민국 일부의 극단적인 페미니즘의 현실입니다.



가장 끔찍한 것은 

자신들의 생각의 관철과 선동질을 위해서라면 

성폭행사건 마저도 여성의 무기로 이용하며

(위안부 할머니를 이용한 남성비하, 여시 성폭행 조작사건,

k대 총여학생회 교수 강간주작, s대 성폭력 대책위사건 등등)



많은 여성 성폭행 피해자들에게 간접적 폭력을 행사하고.

심각한 피해를 입은 남성 피해자 보며



우리는 여자니까, 사회적 약자니까 이래도 괜찮아.

하는 방패속에 자신들의 행위를 정당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그야말로 그 자체가 스스로를 남자에 비해 약하고 

배려가 필요한 종속적인 존재로 규정하는

여성차별을 스스로 자행합니다.


메갈리아의 사상과 행동이 설립 취지부터 너무나 비슷한

과거의 국가가 떠오릅니다.

이를통해 메갈리아의 페미니즘을 정확히 정의해 보겠습니다. 



‘우리는 자기 민족에게 정직하고 예의바르며 충실하고 동지애를 가지되,

그 외의 사람에 대해서는 그럴 필요가 없다는 것이다’

-하인리히 힘러(Heinrich Luitpold Himmler)- 나치 SS수장, 유태인 학살의 주범



여성혐오를 혐오하는 그럴듯한 슬로건 아래 

남성은 하등한 동물, 여성은 보호받아야하는 우월한 존재라는

명백한 여성우월주의의 기치를 세우고

우선 자신들과 뜻이 다른 내부자를 먼저 척결합니다.



“이성을 제압하여 승리를 거두는 가장 손쉬운 방법은 공포와 힘이다”

-아돌프 히틀러(Adolf Hitler)- 나치당 총수


이성에 대한 변화의 수단을 폭력으로 잡으며 내부의 자정의 목소리는 철저히 배척합니다.



"분노와 증오는 대중을 열광시키는 가장 강력한 힘이다"

-파울 요제프 괴벨스(Paul Joseph Goebbels), 나치선전대장-



마지막으로 일부 주도자들이 만들어 편집해놓은 자극적인 자료들,

븐노와 증오를 자극하는 끊임없는 내부 선동에 우르르 몰려가 자행하는

무차별 폭력은 과거 나치의 사상과 너무도 정확히 일치합니다.



1차대전후 우리만이 피해자라는 피해의식에서 비롯된 나치즘

대한민국에 그동안 숨어왔던 극단적인 페미니즘



FEMI + NAZI

페미나치

그게 바로 메갈리아에서 주장하는 페미니즘의

정확한 정의입니다.



대다수의 메갈리아 유저여러분

더 이상 페미니즘이니, 대한민국의 여성을 대표한다느니

하는 그럴듯한 화장에 이제 그만 속으세요.



그들이 심어준 분노와 편향된 자료를 정말 잠깐만 치워놓고

우리는 숭고한 사회정의를 실현한다는 메갈리아의 본모습을 들여다 보세요!



조금만 생각해봐도 어느 단체든 이런 극단적이고 한방향의 폭력성향이

나타나는 것은 일부 주도세력이 없으면 성립될 수가 없습니다.



절대 종북 어쩌고 하는 일베의 음모론이 아닙니다.

위에서 말씀드렸듯 저부터가 운동권 인사입니다.



우리나라의 운동권은 참 좁습니다.

그리고 메갈 여러분의 나이대인 20-30대라면.

이런 짓들을 주도하는게 어떤 애들인지 사실 확실합니다.

아마 지들끼리 거창한 발대식도 했겠죠,

어떤표정으로 무슨말을 했을지 너무 훤히 그려져 웃음이 나옵니다.



그들은 폼나는 일만 하려고 합니다. 정작 몸을 움직이고 자신을 희생하여

사회에 유의미한 결과를 창조해 내는데는 관심이 없습니다.

항상 자신들의 행동이 옳으며 소통은 없고 자신과 동조해줄 방패막이들을 

생산해 내는데만 유능합니다.



힘들고 사회적으로 인정받지 못하는 사회운동,

정작 정말 소외받는 계층들을 위해 인정받지 못하는 평생의 헌신을 하라하면

죽어도 안하는 소위 ‘페미공주‘들 


그들이 여러분들을 분탕질하고 있는 실체입니다.

가진건 남녀갈등유발과 뒤틀린 마음의 선동질 밖에 없는

이것이 변질된 일부 페미니즘의 안타까운 현실입니다.

여성여러분들, 왜 페미니스트가 사회적 지탄을  받는지 분개하셨죠?

대한민국의 페미니즘이 올바르게 정착하지 못하는 가장 큰 이유가 

여러분들을 선동하는 그들에게 있습니다. 그들은 계속해서 페미니즘을 퇴보시키며

그 탓을 사회와 세상에 돌립니다.

(기회가 된다면 대한민국의 페미니즘 역사에 대해서도 글을 써보겠습니다)



지금가지 저 위에 제시한 성폭행 주작 사건들을 일으킨 분들이라고

보시면 될 거 같습니다. 여기서 직접적 언급은 안하겠습니다.



대다수의 분노에 선동된 메갈리아 여러분

특히 그저 자극적인 성향에 끌려온 청소년여러분



메갈리아에서 여러분들이 해방감을 맛보았던

코르셋 벗기니 자아성찰이니 하는 것은

결코 메갈리아에서 여러분들에게 선사해준

특별한 선물이 아닙니다.



그것은 남녀의 차이가 아닌 모든 인간의 발전방향이고

충분히 정상적인 방법으로 이룰 수 있는 것입니다.

여러분들은 일시적인 해소를 통해 불만이 해소되고

자존감이 드러났을 뿐입니다.

여자 남자 이전에 인간은 원래 소중하고 고귀한 존재입니다.



어느 정도 스스로를 돌아보고 자극이 되셨다면,

이제는 그것을 힘으로 나와 세상을 좀 더 긍정적으로 바꿀 수 있는

행동에 집중해 봅시다. 그것이 사회운동이 아니어도 좋습니다.



양성평등은 꾸준히 발전해왔고 앞으로는 더욱 그럴 것입니다.

머지않은 시간 내에 오히려 남성차별이 주된 화두가 정도로

여성인권은 빠른 속도로 진화하고 있습니다

(사실 이미 그런시대가 조금씩 시작되고있구요 )

거기에는 지금껏 보이지 않는 많은 사람들의 희생과 노력이 있었습니다.



조건이 같으면 역사는 그대로 반복됩니다.

그래서 우리는 역사를 공부합니다.

this HTML class. Value is http://m.fmkorea.com

읽으면 읽을수록 너무 명문이라.. 같이보고싶었다






  • 페미니즘 사상 자체가 양성평등일수가 없다.
  • 다프
    17.03.20
    현재의 20~30대 여성들은 희소가치(20~30대 남녀 인구비율 110:100)에 의해 남성들보다 가치우위에 있다. 지금은 그들의 유아기 아동기 혹은 청소년기 때나 만연했던 여성차별이 사라졌음에도 불구하고 이들은 계속해서 여성차별이 현실이라고 주장한다(일종의 트라우마 일지도 모른다만 그걸 불특정다수에게 푼다는 것은 허용할 수 없음). 나는 이 사이트에서까지 여성들에 대한 차별발언을 하고싶진 않지만 메갈리아 여시등의 세력들에게는 일베 사용자들에게 보내는 것과 똑같은 조소를 띄운다.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관련 게시글을 올려주세요 24 new 헬조선 4184 0 2015.09.21
11315 군대는 뺄 수 있으면 빼라 2 new Hell고려 207 9 2017.03.21
11314 세월호 인양때문에 말 많지? 6 new 블레이징 255 8 2017.03.21
11313 아직도 착각하는 사람들이 많은데 2 new 강하게공격하고탈조선하자 175 5 2017.03.21
11312 정치, 사회, 시사 등에 관심 많으신 분 계십니까? 11 new 북대서양조약기구 122 2 2017.03.21
11311 묻지마 폭행이 자주 일어나는 이유 9 new 생각하고살자 174 3 2017.03.21
11310 .등짐 new 지옥을노래하는시인 30 1 2017.03.21
11309 신의 무덤 2 new 지옥을노래하는시인 65 5 2017.03.21
11308 헬조선 학생의 불만 6 new 노인은죽어야산다 256 4 2017.03.20
명문주의)한 여성운동가의 메갈리아에 대한 충고 2 new 노인은죽어야산다 191 2 2017.03.20
11306 일본의 물가가 한국보다 비싸다.?? new 기무라준이치로 108 0 2017.03.20
11305 닭그네 집 앞에 있는 변태 체포 9 newfile 노인은죽어야산다 192 3 2017.03.20
11304 한국 출산율 전세계 최저 25 new 마이드라인 378 9 2017.03.20
11303 100여년전 잭런던 형님.txt 3 newfile 이거레알 219 7 2017.03.20
11302 지옥에서 살자 5 new 다프 138 2 2017.03.20
11301 두유 노우 탄핵? 6 new 센아이덴티티 153 2 2017.03.20
11300 미세먼지에 대한 한 어른신의 말씀. 5 new 미친거같아 221 6 2017.03.19
11299 윈도우10 폭락수준으로 싸게 팔고있더라(수량부족으로 취소됨) 33 new 헬조센노예사육장 321 1 2017.03.19
11298 닭사모가 애들에게 피해를 주고 있다 1 newfile 노인은죽어야산다 92 1 2017.03.19
11297 인공 닭고기 14 new 헬조센노예사육장 202 4 2017.03.19
11296 틀딱세대와 태극기집회에 대한..... 어느정도의 이해 6 new 나도한마디(비서실장) 132 0 2017.03.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