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crypt01
17.03.17
조회 수 1297
추천 수 16
댓글 14








난 거의 갓난 아기때 미국에 가서 초등학교 저학년까지 다니다가 한국에 와서 자랐다.

 

근데 돌이켜보면 난 그 어렸을때부터 한국 사회에 대한 혐오감을 키우고 있었던게 아닐까 생각을 한다.

 

왜냐면 난 미국에서 자랐고 한글도 못하는 특이한 새끼라 전교생이 나를 외계인으로 취급하는 바람에 어딜가나 관심과 주목의 대상이 되었고

 

나의 일거수일투족을 모두가 관찰하면서 나를 평가하고 나에게 삿대질을 했다. 지금 겪고 있는 심각한 social anxiety의 근본적인 원인은 여기서 시작된게 아닌가 생각한다.

 

아무런 생각이 없던 그 시절에도 한국에 와서 느낀 점은, 이 개새끼들은 남한테 관심이 너무 많다. 관심 많은건 좋아. 근데 각자의 개성을 존중하지 않는다.

 

난 미국에서 백인, 흑인, 인도인, 중국인, 태국인, 각종 알지도 못하는 나라에서 온 아이들과 함께 서로의 다름을 인정하고 살았는데 한국에 와보니, 다르다는 것은 '틀린 것' 이였다.

 

초딩때부터 책상줄 딱딱 맞춰서 수업 받고 수업종 울리면 미동도 없이 앉아서 수업을 준비해야하고 모두가 똑같은걸 좋아해야하고 모두가 다 그냥 개씨발 똑같은것만 해야하는

 

그런 사회가 내 눈 앞에 펼쳐진 것이다. 그 어린 시절에도 난 그걸 느꼈다.

 

그래서 조금이라도 그 정해진 틀에서 벗어나면? 폭언과 가학적인 행위들이 기다리고 있지. 사랑의 매라는 웃기지도 않는 개씹좆같은 소리로 둔갑한 폭력으로 마인드 컨트롤 당했다.

 

중고등학교때 입는 교복이 마인드 컨트롤의 가장 빛나는 상징이 아닐까 생각한다.

 

모두에게 똑같은 옷을 입혀놓고 머리를 다 존나 짧게 깎아 놓고 정해진 색깔 이외의 신발이나 가방 이외에는 전부 압수 혹은 학주와 면담.

 

지들이 뭔데 내 신체를 통제 하고 나의 자유를 박탈하는지? 그래 놓고 아침 8시에 나와서 저녁 10시에 집에 가란다???

 

남들이 가니까 나도 가야만하는, 대학이라는 보잘것 없는 목표를 위해 배우는 무의미한 것들을 잘 암기 하지 못하면 면박을 주고 매로 다스린다.

 

쉴 시간도 안 주면서 수업시간에 좀 졸면 곧바로 싸다구를 날리며 얼차려를 주는 선생들이라는 새끼들 얼굴에 침을 뱉고 싶을 정도로 학교가 싫었다.

 

그래서 시키는 공부는 평생 쓰지도 않을 수학과 과학 문제들, 국뽕 오질라게 쳐먹은 국사와 형편 없는 문학.

 

지나가던 사람이 들으면 소음공해로 신고할 것만 같은 판소리와 농악 같은 쓰레기 음악을 틀어주며 한국인인걸 자랑스러워 하란다.

 

5천년의 유구한 역사를 가진 단일 민족. 아시아에서 중국의 지배를 받지 않은 당당한 독립 국가로써 자랑스러워하란다.

 

씨발 이거 어디서 많이 들어본 소린데....? (퓨러께서 하늘에서 웃고 계실듯 ㅎㅎ 흐뭇!)

 

ㅋㅋ 시발 이 새끼들이 장난하나.. 난 그래서 걍 자퇴했다. 근데 학교를 벗어나니까 내 눈 앞에는 더 큰 위기가 닥쳤다. 

 

합법적으로 2년동안 나를 가둬놓고 각종 부조리와 가학행위를 본격적으로 행사 할 수 있는 꿈의 장소가 나를 기다리고 있었다.

 

입대 하기전에는 한국 사회의 부조리를 그냥 '어른들'의 문제라고 생각했는데 꼭 그게 아니라는게 확실해졌다.

 

전국 각지에서 모인 내 또래의 갓성인들과 대화를 하면서 느낀건 소외감 뿐이였다.

 

누구와도 친해지고 싶지도 않고, 그 누구도 내게 와서 말을 안 걸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한건 거의 처음이였던 것 같다. 

 

전에는 한국이라는 국가에 대해서 비관적이였다면 이제는 한국 사람 자체가 싫다는 생각으로 하루하루를 보냈다.

 

애들 장난 같지도 않은 훈련과 노후화된 장비, 허술한 작전 체계, 책임 전가만 존나게 잘하는 부패한 간부들. 전쟁이 나가면 이길 수나 있을까 하는 생각이 드는 애미 없는 군대였다.

 

사실 전쟁이 나면 무조건 이길 것이 확실하기 때문에 이렇게 된 것이 아닌가하는게 요즘 내 생각이다. 

 

일제 시대때부터 내려오던 부조리는 대대로 자신들의 피해 의식을 전가하는데 쓰이는 원천이였고 1달 차이로 선임과 후임을 나누면서 선임은 하늘, 후임은 벌레로 취급하는 것을 보고

 

실소만 터져 나왔다. 자신들이 그토록 부르짖는 자유, 평등과 박애의 정신을 지키기 위해 만들어진 군대는 그냥 모순 그 자체였다.

 

아름다운 민주주의 사회를 지키는 아름다운 군대에서 내 인생의 2년을 삭제 시키고 나니까 남는게 하나도 없었다.

 

나의 자유와 시간을 모두 빼앗겼는데 나에게 남은건 예비군 8년과 전역증 밖에 없었다.

 

인간은 결국 더 많은 시간을 살기 위해 건강한 음식을 먹고, 주어진 시간을 효율적으로 쓰기 위해 더 좋은 조건의 직장을 찾아다니는데 한국 군대는 그런 것이 적용 되지 않는 병신 같은 곳이다.

 

거의 70년도전에 어떤 개새끼가 만든지도 모르는 법 때문에 난 내 자유와 시간, 더 나아가서는 정신까지 희생하면서 좋아하지도 않는 이 나라를 위해서 그 수모를 다 겪었는데

 

최소한의 배려라고 할 수 있는 돈도 안 주고 그냥 좆까~ 하고 나를 내보냈다. 근데 이딴 수모를 나만 겪는게 아니라 모든 한국 남자들이 겪는데 한국 남자들은 존나 이상한 새끼들인 것 같다.

 

대부분이 군말 없이 그냥 갔다가 아무 일도 아닌 것처럼 또 세상으로 돌아온다. 근데 이 병신새끼들은 자기들의 권리를 찾지도 않으면서 남이 군대 안가면 존나게 지랄한다.

 

군대에 가지 않아도 되는 자격에 해당 되면 절대 안 갔을법한 새끼들이 어째 위병소에 들어갔다만 오면 왜 저 새낀 안가냐고 연예인 사냥 존나게 한다.

 

뭐 어쨋든 군대 전역하고 나서 지금은 그냥 일하면서 유학후 이민 준비중이다.

 

그리고 지금도 나는 강남이나 홍대같은 번화가에 나가서 한국의 '유니폼 사회'를 매일 목격한다.

 

남녀 불문하고 모두가 미디어에서 대대적으로 홍보하는 브랜드들과 스타일을 따라하며 서로가 서로를 자기 복제하는 인간들이 넘쳐난다.

 

12년간 공교육이라는 이름으로 행해진 마인드 컨트롤의 결과물은 결국 아무런 색깔도 없는 인간들을 만들어냈고

 

그 인간들은 오늘도 '그래도 한국 정도면 살만하지!'라며 이 곳을 탈출하지 못하는 자신의 비련한 신세를 최대한 합리화한다.

 

그러면서도 이 나라는 이민에 대한 여론조사를 하면 70% 이상은 가고 싶다고 말하는 역설적인 수치를 기록한다. 군대나 사회나 앞뒤가 안 맞다.

 

군대를 가장 싫어하면서도 그 곳에서 배운 부조리들을 그대로 사회에 가지고 나와 애국을 실천하시는 개새끼들이 만연한 사회.

 

1945년부터 이 나라는 민주주의 국가를 표방하는 계급 사회이다. 군대 문화에 잠식된 대가리들이 이끌어가는 사회. 걍 답이 없다.

 

사람들이 그럼 나부터 시작해서 이 사회를 바꾸라고 말을 하는데, 물건도 고칠거 버릴거 따로 분류한다. 한국은 폐기처분이다.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어디 하나 빠지지 않고 이렇게 마음에 안 드는 개좆같은 나라를 내가 왜 고쳐? 난 그냥 나갈꺼다.

 

최근에 일어난 촛불 시위를 보면서도 적지 않게 웃음이 나왔다.

 

질서와 존중, 배려가 살아있는 선진 시위 문화...??? 촛불 혁명? 미친 개소리;

 

만약에 유럽에서 이런 일이 일어났으면 최소 국회의원 20명 정도는 구금 및 납치에 정부청사 몇개는 불에 타 없어졌겠다.

 

역대 대통령들이 전부 다 전과자에 반란수괴들이라 익숙해진건가? ㅋㅋㅋ

 

여튼 좆같은 나라다.

 

 






  • 적극 헬추 드립니다. 교육은 인간을 포기하게 만드는 쓰레기 교육이고 군대는 인간을 포기하게 만드는 시간과 공간의 방일 쁜이죠. 공교육 안 받으면 병신 취급하고 군생활 잘못하면 (선임에게 무조건 복종하고 간부 똥꼬도 빨아줄 수 있을 정도) 관심병사라는 낙인 찍기에만 급급한데 그 와중에 사관학교 나온 똥별 새끼들은 열심히 해쳐먹기만 하면서 ㅈ같은 장비로 돼정은이하고 싸우라고 하고 예비군 안 나오면 고발해서 전과자 만들 생각만 하고 정상적인 나라에서 일어나면 안 되는 일들만 골라서 일어나는 이딴 병신 같은 나라는 재활용할 가치도 없습니다. 그냥 일반 스레기로 분류해서 소각해 버려야죠,
  • 반헬센Best
    17.03.17
    명글이고 명언들로 넘쳐난다.
    헬센징 사회를 잘 짚고 있는 듯..
    헬센징을 동북아 폐기처분할 때 같이 폐기처분하는 게 나을 것..
  • xognsdowk
    17.03.17
    인정합니다.
  • 123
    17.03.17
    ㄹㅇ 
  • 방문자
    17.03.17
    좋은 글 잘 읽었습니다. 고생 많이 하셨군요. 
  • 적극 헬추 드립니다. 교육은 인간을 포기하게 만드는 쓰레기 교육이고 군대는 인간을 포기하게 만드는 시간과 공간의 방일 쁜이죠. 공교육 안 받으면 병신 취급하고 군생활 잘못하면 (선임에게 무조건 복종하고 간부 똥꼬도 빨아줄 수 있을 정도) 관심병사라는 낙인 찍기에만 급급한데 그 와중에 사관학교 나온 똥별 새끼들은 열심히 해쳐먹기만 하면서 ㅈ같은 장비로 돼정은이하고 싸우라고 하고 예비군 안 나오면 고발해서 전과자 만들 생각만 하고 정상적인 나라에서 일어나면 안 되는 일들만 골라서 일어나는 이딴 병신 같은 나라는 재활용할 가치도 없습니다. 그냥 일반 스레기로 분류해서 소각해 버려야죠,
  • 레가투스
    17.03.17
    반대로 탈계급사회를 만들려면 또다른 독재력이 요구됩니다.
  • 반헬센
    17.03.17
    헬센징을 상대로 변화시키려면 왠만한 독재력이나 카리스마가 없이는 안될 것임.
    50년동안 그들의 뼈속까지 혁신시킬려면 때론 히틀러 저리가라 비웃을 정도로 잔악해야 될 것임..
    그래도 헬센징들의 종특을 고칠수 있을 지...
  • 한국섀끼들??
    임마들은 마인드가 간지가 안나. 
    같이 있으면 확 뱀풀어버리고 싶을 정도로 노잼은 덤이지. 
  • 반헬센
    17.03.17
    명글이고 명언들로 넘쳐난다.
    헬센징 사회를 잘 짚고 있는 듯..
    헬센징을 동북아 폐기처분할 때 같이 폐기처분하는 게 나을 것..
  • 서호
    17.03.18
    명,청시대때에 황제들에게 굽신대며 조공바치던 고려,조선이 지배를받지 않았다는건 헬조선의 역사왜곡이네요. 
    핼조선에대해 아주잘 알고계셔서 추천드립니다.
  • 스폰지밥
    17.03.18
    결과주의+속물주의+태세전환+보여주기식 마인드+클론들 복제한 분위기 유발 = 대다수 한국인들...
  • 미국이 전세계 전쟁 주범
    17.03.18
    미국 을 조종하는자를 알고 있는가?

     영국 왕실             =>. 소아 성애

     바 티칸 (교황청)  => 소아 성애

     로 스 차 일 드    마 피 아  =>> 국제 은행  전세계 노예화 ,  FRB, FED  

                    IMF, World Bank, BIS,,,



    군사적으로   와싱턴 디시 Washington D.C.   =========================>>  소아성애 집단들.  

    CIA , FBI NSA 


    헐리우드,  미국 주요 방송국이  거짓 선동



    모든게 거짓이다.


    노예화 시킨  저   
  • 사이코 패쓰 바티칸, 와싱턴 디씨,
    17.03.18
    미국 을 조종하는자를 알고 있는가?

     영국 왕실             =>. 소아 성애

     바 티칸 (교황청)  => 소아 성애

     로 스 차 일 드    마 피 아  =>> 국제 은행  전세계 노예화 ,  FRB, FED  

                    IMF, World Bank, BIS,,,



    군사적으로   와싱턴 디시 Washington D.C.   =========================>>  소아성애 집단들.  

    CIA , FBI NSA 


    헐리우드,  미국 주요 방송국이  거짓 선동



    모든게 거짓이다.


    노예화 시킨  저   
  • 범죄 싸이코 패스 미국
    17.03.18
    미국 을 조종하는자를 알고 있는가?

     영국 왕실             =>. 소아 성애

     바 티칸 (교황청)  => 소아 성애

     로 스 차 일 드    마 피 아  =>> 국제 은행  전세계 노예화 ,  FRB, FED  

                    IMF, World Bank, BIS,,,



    군사적으로   와싱턴 디시 Washington D.C.   =========================>>  소아성애 집단들.  

    CIA , FBI NSA 


    헐리우드,  미국 주요 방송국이  거짓 선동



    모든게 거짓이다.


    노예화 시킨  저   


    싸이코 패쓰 사탄 소아성애 피 먹는 인간제사 지내는 집단들.


     저들이  공산주의,  자본주의 사회주의 


    즉,   노예들끼리 싸우고,  양분법으로 혼란을 조종하며, 노예들에게 공포를 주입시켜 컨트롤 한다.



     공포 만드는법은,  테러,   전쟁들으로




    ,.


      공화당 대 민주당

      공산주의 VS 민주주으;


     사회주의 VS자본주의



     다 짜고 치는 고스톱


    저들이  세상을 혼란으로 만들며,


    대다수 노예들을 비참하게 만드는 주범들이다.


    소위 싸이코 패쓰가 세상을 지배한다
  • 슬레이브
    17.03.19
    헬조센 국적 = 노예 증명서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헬조선 CF 제작 80 new 헬조선 15383 12 2015.08.21
공지 헬조선 / 탈조선 베스트 게시판 입니다. 11 new 헬조선 5947 1 2015.07.31
3448 한일 기본조약을 위반하는 한국( 한국정부가 국민들에게 숨기고 싶은 역사들) 14 newfile 토파즈 599 15 2016.12.13
3447 조선인은 세상 모든것을 열화시키기 위해 태어난 존재. 17 new ghjjbv 580 14 2016.12.19
3446 맛없는 활어회 먹는 헬조선인 13 newfile 노인은죽어야산다 789 14 2017.03.05
3445 이사이트를 좌우 논리로 구분짓는놈이 있는데 10 new 강하게공격하고탈조선하자 353 14 2017.03.19
내 26년 인생 한국 살면서 느꼈던 점 14 new crypt01 1297 16 2017.03.17
3443 프랑스 일본 조선 의 차이 txt. 8 new 탈죠센선봉장 1237 17 2016.07.27
3442 역시 한국인입nida 20 new Kaboyi 1112 12 2016.12.22
3441 서든어택2 서비스종료. news 12 newfile 이거레알 653 14 2016.07.29
3440 이나라는 자살률 해결할 생각은 없는거? 22 new 노호호호력 925 14 2016.12.27
3439 유태인놈의 인종차별.jpg 8 newfile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926 13 2017.01.17
3438 왜 좋은 것들도 헬조선에 들어오면,, 9 new 조낸패자 845 16 2017.01.15
3437 헬조선 특징 우상화 : 김연아에 대한 우상화를 얘기해보겠습니다. 13 new 탈죠센선봉장 822 12 2017.02.09
3436 거 안보가지고 정치적 스탠스 간보는 놈들이 있는거같은데 4 new 블레이징 256 13 2017.01.09
3435 군대 가기싫어 자살한.. 10대.. 그와중에 비방댓글들 사람인가? 19 new 安倍晴明 1120 13 2016.12.27
3434 [헬]편의점 첫봉급 후기 9 new 수드라 963 13 2017.01.16
3433 조 센징식 신종왕따 14 newfile 교착상태 846 14 2017.02.23
3432 국뽕민족주의 간단 판별. 18 new 헬조센노예사육장 561 13 2017.03.01
3431 내가, 우리가 사회 부적응자라고? ㅋㅋㅋ 22 new 블레이징 913 17 2017.03.15
3430 헬조선의 산부인과 여의사.jpg 11 newfile 잭잭 835 14 2017.03.16
3429 자살공화국에.대한 생각. 19 newfile 교착상태 971 16 2017.03.14
1 - 16 - 1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