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조선


데님백
17.01.08
조회 수 78
추천 수 0
댓글 8








최근들어 왜인지는 모르겠지만 또래 친구들보다 무식해보인다는 느낌이 듭니다. 뉴스기사도 헤드라인만 보고 넘기기 쉽고, 외극에서 생활할 생각에 한자도 배우려고 하질 않아서 친구들에게 무시를 받는 느낌이 듭니다. 우울하기도 하고 괜히 의지가 없네요...그래도 학생이 학업에 충실하지 않은 제 잘못이겠죠!

그래서 방학을 이용해서 책을 읽어보려고 하는데 어떤 책이 좋을까요? 소설은 재밌지만...사양합니다. <토지>, <자유론>, <코스모스> 이 세 책은 읽을 예정인데요, 이 외에도 좋은 책이 있을까요? 바른 생각이나 논리적인 생각을 갖을 수 있게 도와주는 책들이요..






  • 교착상태Best
    17.01.09
    조센 징이 쓴 병신같은 책은 왠만하면 걸러라.

    토지를 읽는다는건 그야말로 미친선택이라고 생각한다.

    책을 읽을거면, 서양 고전철학부터 근대 철학까지 읽어보는게 좋을거다.


  • 죽창혁명론자
    17.01.09
    공자가 죽어야 나라가 산다
  • 데님백
    17.01.10
    감사합니다!!
  • 조센 징이 쓴 병신같은 책은 왠만하면 걸러라.

    토지를 읽는다는건 그야말로 미친선택이라고 생각한다.

    책을 읽을거면, 서양 고전철학부터 근대 철학까지 읽어보는게 좋을거다.


  • 데님백
    17.01.10
    정말 감사합니다.
    질문 있는데요, 읽다가 이해 안되는 점이 있다면 일단 넘어가고 다 읽은 후에 다시한번 읽는게 나을까요, 아니면 그 전후 맥락을 다시 되짚어보는게 좋을까요?
  • 그건 자신이 읽는 책의 수준과 자기의 지적수준, 그리고 집중력에 따라 달라지는데

    깊이있는 책에 경우 초보자는 일단 넘어가는게 좋다.
    가벼운 것 간단한 의문정도는 맥락ㅇ을 되집어 볼슌 있겠지.

    서양의 고전 같은 경우는 그렇게 읽을수밖에 없을거라고 본다.

    책읽는 방법을 자세히 알고 싶다면 모티머 에슬러의 how to read a book
    어떻게 책을 읽을 것인가? 라는 책을 읽어보는 것도 방법이다.

    책읽는 방법에 그보다 나은 책은 없으니 참고햐도 좋갰지.
    참고로 그 책도 수준이 좀 된다.


  • 어려운 책의 경우 일단 완독을 목표로 삼는게 그 다음에 다시 책을 읽기 위해서 가장 좋다고 본다.

    중간을 못넘어서 다시 시작하는 경우가 많거둔
  • 시오노 나나미의 로마인 이야기도 괜찮을것 같네요 ^^
  • ~잇힝 안읽을거면서
    17.02.06
    난중일기, 징비록, 백범일지, 동양평화론, 테러리스트의 아들, 더 라이트
정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추천 수 날짜
공지 ↓ 너도한방 나도한방...즐거운 헬조선의 자유게시판 입니다. ↓ 28 new 헬조선 4141 0 2015.07.03
4440 아니 이보세요... 그냥 헬조센은 일본 거론하지말라니까? 5 newfile 다이쪽본시대 223 8 2017.01.09
책 추천 해주실 분 계신가요? 8 new 데님백 78 0 2017.01.08
4438 뒷북이겠지만 한진해운 사태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 2 new 부침개뒤집듯이혁명을 149 1 2017.01.06
4437 사이트 좀 관리해주세요. 5 new 무스탕 162 5 2017.01.06
4436 (스압 인증없음!) 2016년 결산, 올해의 여자들 (펌글) new 토르샤 259 1 2017.01.06
4435 2016년 12월 9일 찍은 UFO 사진.jpg 3 newfile 초고등영혼대천재쇼군 171 0 2017.01.05
4434 오랜만에 글을 올립니다. 1 new Mihel 60 2 2017.01.04
4433 구글이 인공지능 네트워크를 구축한다는데 9 newfile 헬조센노예사육장 174 1 2017.01.03
4432 일본 비걸들.. 2 new 기무라준이치로 294 3 2017.01.01
4431 한국에서 사람들 도와주기 싫었던 경험. 4 new 미친거같아 339 8 2016.12.29
4430 이제 고3인데..도와줘형들ㅠㅠ 12 new JAGER 237 3 2016.12.28
4429 제가 덜 깨어있는 건가요 누나가 문제가 있는 건가요?? 10 new Gjeixkekw 294 4 2016.12.25
4428 10년 후 한국의 모습(돈 없는 노인의 나라) 4 new 불타오른다 303 3 2016.12.25
4427 개인적으로 성형한 사람들을 '성괴(성형괴물)'라고 조롱하는 이유를 모르겠어요. 9 new 스폰지밥 248 5 2016.12.25
4426 단점만 생각하는 배은망덕한 사회 5 new oldberry1800 207 2 2016.12.23
4425 살수록 내가 미개한건지 국민성이 미개한건지 8 new 병원노예 278 13 2016.12.22
4424 영어 문장 해석 때문에.. 7 new 김밥 179 2 2016.12.20
4423 회원 여러분들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9 new 부침개뒤집듯이혁명을 257 3 2016.12.20
4422 종교에 대해서 잘 아는 분? 3 new 육노삼 232 2 2016.12.14
4421 존의 이상한 점 5 new Delingsvald 164 0 2016.12.14
1 - 22 - 243